대전서 마약구입 후 투약 40대 실형

대전서 마약구입 후 투약 40대 실형

대전지법 필로폰 상습투약 징역 3년 선고

  • 승인 2020-10-18 09:11
  • 임병안 기자임병안 기자
2020052201001768900074771
학교 주차장과 철길 차량 안에서 필로폰을 건네받아 여러 차례 투약한 40대 남성에게 법원이 징역형을 선고했다.

대전지법 형사11단독(판사 서재국)은 마약류 향정신성의약품인 메트암페타민(일명 필로폰)을 수차례 투약한 A(40) 씨를 징역 3년을 선고했다.

A 씨는 지난 1월 19일 오후 9시께 대전 유성구의 한 초등학교 주차장에서 판매책을 만나 필로폰을 10g을 매수하고 2월 5일에는 대전 중구 철길 인근에 주차한 차량 안에서 필로폰 0.05g을 받아 10여 차례 투약한 것으로 드러났다.

A 씨는 동종범죄로 이미 처벌받아 집행유예 기간 중이었고, 또다시 필로폰을 소지하고 있다가 경찰에 긴급체포됐다. 앞서 지난해 11월 처남의 신고로 이뤄진 경찰의 모발 반응검사에서 양성반응이 나왔으나, 투약 혐의를 완강히 부인했던 것으로 조사됐다.

서재국 판사는 "마약류 범죄는 중독성이 매우 강해 개인의 삶을 망가뜨릴 뿐만 아니라 우리 사회에 폐해가 날로 심해지고 있어 엄벌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임병안 기자 victorylb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날씨] 최저기온 1도·한낮 최고 20도…당분간 일교차 커
  2. [주말 쇼핑뉴스] 갤러리아타임월드 겨울을 준비하는 당신에게 혜택을
  3. 22명 탑승 낚시어선 원산안면대교 교각 충돌…의식불명 4명 긴급후송
  4. [새책] 당신에게 광장은 어떤 의미인가요? '우리들의 광장'
  5. [새책] 공자왈 재밌고 깊이있는 책이로다 '만화로 즐기는 논어'
  1. 심규익 대전문화재단 신임 대표 취임식 "대전문화의 새로운 지평 열 것"
  2. 대전 41개 게임장업주 관리 40대 총판 징역형 선고
  3. <속보>낚싯배 원산안면대교 교각 충돌서 3명 사망
  4. 인천도공, 서구 검단신도시 101역세권 개발 본격 추진
  5. 충남 원산안면대교 낚시배 충돌사고로 3명 숨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