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정치권, 정세균 국무총리 면담 통해 "중기부 세종이전 강력 반대"

대전 정치권, 정세균 국무총리 면담 통해 "중기부 세종이전 강력 반대"

  • 승인 2020-10-21 18:42
  • 방원기 기자방원기 기자
사진1
대전 정치권이 21일 정세균 국무총리와의 면담을 통해 중소벤처기업부 세종 이전 백지화를 요청했다.

더불어민주당 박영순(대덕) 대전시당위원장과 황운하(중구) 의원은 이날 정 총리와 면담을 갖고 "중기부 이전 문제로 가뜩이나 코로나 19로 어려운 대전경제에 부정적 영향과 인구 위축 등 부정적 요인을 고려해야 한다"며 "중기부 이전을 강력히 반대한다"고 입장을 전달했다.

박 위원장은 "중기부 이전은 국가균형발전이라는 당초 정부기관의 지역 이전 취지와도 맞지 않고, 지역의 공동화 지역 경제에 부정적인 영향을 주는 등 이전 명분조차 분명치 않다"며 "중기부는 정부기관으로 대전에 미칠 악영향 등을 충분히 고려해 세종시 이전 계획을 철회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민주당 대전시당은 지난 20일 박영순·박범계(서구을)·조승래(유성갑)·이상민(유성을)·황운하·장철민(동구) 의원 등의 공동성명을 통해 중기부 세종 이전 계획을 철회하라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방원기 기자 bang@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올겨울 지난해보다 더 춥고 기온변동성 크다
  2. KGC인삼공사배구단, 하동군과 업무협약 체결
  3. [속보] 비리의 온상 '사진공모전'… 입상하려면 돈봉투부터?
  4. [대전기록프로젝트] 향수병
  5. "무조건 승격한다" 하나시티즌 'AGAIN 2014' 위해 팬들도 뜨거운 응원 전해
  1. 충청권 최근 내린 비 1973년 이후 최대 1위 일강수량 기록
  2. 코로나 청정지역 제천, 결국 뚫려...제천시, 종교시설 등 대처방안 논의
  3. [속보]나흘 만에 대전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 발생... 누적 462명
  4. 청주 수능 앞둔 고3생 등 일가족 4명 코로나19 확진…방역당국 비상
  5. 고흥군의회 의장, 대낮에 낯 뜨거운 술·춤판 '논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