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사회, ‘제17차 세계재활승마연맹 세계대회’ 개최 준비 박차

마사회, ‘제17차 세계재활승마연맹 세계대회’ 개최 준비 박차

한국마사회, 2021년 HETI세계대회 앞두고 첫 조직위 개최 등
공동 조직위원장에 김낙순 마사회장..."재활승마 무한 발전 기약"

  • 승인 2020-10-22 05:51
  • 오주영 기자오주영 기자
단신1 HETI 세계대회 제1차 조직위원회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는 2021년 6월 서울에서 대한재활승마협회와 공동으로 개최 예정인 '제17차 세계재활승마연맹(HETI) 세계대회' 개최 준비에 박차를 가하는 모양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일정이 다소 연기돼 지난 14일 열린 첫 조직위원회에선 그동안의 세계대회 홍보 경과와 HETI 사무국과의 업무추진 현황, 세계대회 준비현황과 추진방안에 대한 보고가 이뤄졌다.

김낙순 한국마사회장과 김연희 대한재활승마협회장이 공동 조직위원장이 맡았다.

3개 위원회의 위원장 중 집행위원장은 오순민 한국마사회 말산업육성본부장, 대외협력위원장은 이금철 대한재활승마협회 사무총장, 학술위원회는 권정이 재활승마학회장이 각각 위촉됐다. 각 조직위원은 한국마사회 실·처장, 수의학 박사와 말산업 분야 박사, 그리고 대한재활승마협회 이사진 등 다양한 전문가로 구성됐다.

HETI 세계대회는 총회, 콘퍼런스, 부대 행사 등으로 구성되는 행사로 3년 주기로 개최된다. 전 세계 1천여 명에 달하는 재활 승마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세계적 행사로 2015년 대만에서 개최된 이후 아시아에서는 두 번째로 개최된다.

재활승마 관련 국제행사로는 처음이다.

이날 조직위 회의에선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개최 형식은 지속적인 논의를 통해 추후 결정할 예정이다.

한국마사회 김낙순 회장은 "조직위원들의 지혜를 모아 코로나19 라는 초유의 상황을 슬기롭게 헤쳐 나갈 것으로 믿는다"며 " 이를 위해 한국마사회에서도 가능한 지원을 할 것이며, 재활승마 분야의 확장과 무한 발전을 기약하는 성공적인 세계대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세종=오주영 기자 ojy8355@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외국인 투수 닉 킹엄, 라이언 카펜터 영입
  2. 한화이글스, '사랑의 연탄나눔' 전달식 실시
  3. 턱밑까지 다가온 수험생 감염… 대전서 고등학생 확진·타지역 수험생 감염 줄이어
  4. AR(증강현실) 속으로 들어간 동춘당… 대전 스마트 관광의 문을 열다
  5. 1명이 4개 입상? 금산관광 전국사진공모전도 몰아주기 의혹
  1. 대전서도 학생 확진자 발생‥ 고등학생·초등학생 1명씩
  2. [속보]대전 코로나19 추가 확진 1명...488번 발생
  3. 메타댄스프로젝트 2020년 정기공연 '춤추는 쉼터-4인 안무가전'
  4. [충남 어린이 안전골든벨 이모저모] 정답 맞출 때마다 화려한 개인기 보여
  5. [날씨] 대체로 맑고 영하권 추위 이어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