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석환의 3분 경영] 그리운 사람에게

[홍석환의 3분 경영] 그리운 사람에게

홍석환의 HR전략 컨설팅 대표

  • 승인 2020-10-23 11:38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홍석환
홍석환의 HR전략 컨설팅 대표
우리는 떠나고 잃은 다음에 소중함을 깨닫는 경우가 많습니다.

'있을 때 잘하라'는 말을 알면서 당연히 있는 것이고, 함께 할 사람이라는 생각에 소중함도 생각하지 못하고, 심한 경우 더 함부로 대한 적도 있습니다.

아버지 학교에 70세 넘은 어르신이 참석했습니다.

아버지에 대한 편지를 쓰는 시간에 머뭇거리십니다.

살아생전 술 마시고 욕설과 구타밖에 없던 아버지가 그렇게 미웠는데 그립다고 합니다.

살아가는 동안, 잊어야 할 순간도 있지만, 잊지 못할 사람과 추억도 있습니다.

만날 수 없는, 함께 할 수 없는 추억의 한순간이 되어, 그리움만 쌓인다면 어떻게 하시나요?

'~했다면 ~했을 텐데'라는 말을 꺼려 합니다.

멋 훗날, 후회하지 않기 위해서보다는 지금 함께하는 소중한 사람에게 적극 표현해 주세요.

그리고, 가슴에 쌓인 그리운 사람에게는 늦지 않았으니 연락을 취할 수 있으면 행복합니다.

만약, 닿을 수 없다면, 잠시 시간을 내어 명복 또는 행복을 빌어 주세요.

이 마음이 하늘에, 가슴에 닿아 그분이 이유도 모르게 기쁠 수 있도록.

오늘은 힘들고 지친 분들을 위해 잠시의 시간 나누세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외국인 투수 닉 킹엄, 라이언 카펜터 영입
  2. 한화이글스, '사랑의 연탄나눔' 전달식 실시
  3. 1명이 4개 입상? 금산관광 전국사진공모전도 몰아주기 의혹
  4. 턱밑까지 다가온 수험생 감염… 대전서 고등학생 확진·타지역 수험생 감염 줄이어
  5. AR(증강현실) 속으로 들어간 동춘당… 대전 스마트 관광의 문을 열다
  1. [나의 노래] 냇 킹 콜의 '퀴사스 퀴사스 퀴사스'
  2. 딸과 다툰 부친 사망사건 항소심…무죄 뒤집힐까
  3. 충주시, 12월 1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
  4. 메타댄스프로젝트 2020년 정기공연 '춤추는 쉼터-4인 안무가전'
  5. [충남 어린이 안전골든벨 이모저모] 정답 맞출 때마다 화려한 개인기 보여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