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식품부-권익위, 반려견 안전관리 방안 의견 수렴 나서

농식품부-권익위, 반려견 안전관리 방안 의견 수렴 나서

26일부터 2주간 권익위 운영 '국민생각함'에서 설문조사 실시
강형석 농업생명정책관, "사람과 동물이 공존하는 제도 개선 계속 추진"

  • 승인 2020-10-25 11:00
  • 오주영 기자오주영 기자
반려견
정부가 반려견에게 물려 다치거나 죽는 안전사고가 증가함에 따라 사고 예방과 방지 대책 마련을 위한 국민 의견 수렴에 나섰다.

25일 농림축산식품부와 국민권익위원회에 따르면 26일부터 2주간 국민권익위가 운영하는 '국민생각함'에서 반려견 안전관리 방안에 대한 대국민 설문조사를 실시키로 했다.

국내 반려동물 양육가구가 591만 가구에 이르는 등 반려동물을 기르는 국민이 지속적으로 증가하면서 사람이 반려견에게 물려 다치거나 사망하는 사고가 잇따르면서 이에 대한 예방과 재발 방지를 위한 대책을 요구하는 국민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지난달 경기도 의정부시의 한 주택가에서 6살짜리 유치원생이 집에서 30~50m 떨어진 이삿짐센터에서 키우던 진돗개에게 세 군데를 물려 십여 바늘을 꿰맨 사건이 있었다. 앞서 7월에는 서울시 은평구에서 입마개를 하지 않은 맹견 로트와일러가 소형견 스피츠를 물어 죽이는 일도 있었다.

정부는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반려견 안전관리 방안을 마련하고 사람과 동물이 조화롭게 공생하는 문화를 정착하기 위해 폭넓은 국민 의견수렴에 나섰다.

국민생각함 설문항목은 ▲ 반려견 안전사고 예방 방안 ▲ 사고를 낸 반려견 주인에 대한 처벌 등 재발방지 방안 ▲ 반려견 기질평가 도입에 대한 찬반의견 ▲ 기질평가 대상 범위 등으로 구성됐다.

설문조사는 26일부터 다음 달 8일까지 국민권익위가 운영하는 국민정책참여 플랫폼 '국민생각함'(www.epoeple.go.kr/idea)과 인터넷 포털사이트 '네이버 지식인'(모바일)에서 동시에 진행된다.

농식품부 강형석 농업생명정책관은 "설문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사람과 동물이 함께 공존하고 국민들이 안전한 사회를 만들기 위한 제도 개선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세종=오주영 기자 ojy8355@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무조건 승격한다" 하나시티즌 'AGAIN 2014' 위해 팬들도 뜨거운 응원 전해
  2. 코로나 청정지역 제천, 결국 뚫려...제천시, 종교시설 등 대처방안 논의
  3. [속보]나흘 만에 대전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 발생... 누적 462명
  4. 청주 수능 앞둔 고3생 등 일가족 4명 코로나19 확진…방역당국 비상
  5. 보은군-㈜한국카본, 200억원 투자협약
  1. '사무장병원 의혹' 대전 A종합병원 수백억 진료비 환수 위기
  2. [속보]대전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 발생...누적 464명
  3. [코로나19]충남 공주 요양병원서 집단감염 발생
  4. [포토] 롯데백화점 대전점 돌아온 겨울 '어그'로 따뜻한 겨울 준비
  5. 국회 세종의사당, 여야가 처음으로 머리 맞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