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의회, 기후위기 시대 쓰레기 대책 교육

당진시의회, 기후위기 시대 쓰레기 대책 교육

최근 기후· 환경 위기 심각성 인식해 강사 초빙해 강의 듣고 대책 논의

  • 승인 2020-10-28 06:26
  • 박승군 기자박승군 기자
사본 -쓰레기 교육
쓰레기 교육 사진


당진시의회는 27일 의회 대회의실에서 외부 강사를 초빙해 '기후위기 시대의 쓰레기 대책'이라는 주제로 교육을 진행했다.

인류는 1차 산업혁명 이후로 편리하고 윤택한 삶을 영위할 수 있었지만 그 댓가로 현재 우리가 살고 있는 삶의 터전은 환경파괴로 인해 위협을 받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시의회는 최근 대두되고 있는 기후와 환경위기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대책을 함께 논의하기 위해 이와 관련된 교육을 듣는 시간을 마련한 것.

이날 교육은 생활정책연구원 부설 쓰레기센터 이동학 대표를 강사로 초빙해 '기후위기 시대의 쓰레기 대책'에 관해 강의를 듣고 의원들이 서로 의견을 공유하고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편, 시의회는 이날 강의 내용 중 의정 및 시정에 접목할만한 부분을 검토해 적극 반영한다는 방침이다. 당진=박승군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천신만고…4위로 준PO행
  2. 올겨울 지난해보다 더 춥고 기온변동성 크다
  3. KGC인삼공사배구단, 하동군과 업무협약 체결
  4. 대전사진작가협회 주관 공모전 입상자 내정과 합성사진 수상 논란 일파만파
  5. [속보] 비리의 온상 '사진공모전'… 입상하려면 돈봉투부터?
  1. [대전기록프로젝트] 향수병
  2. [속보]대전서 코로나19 확진자 3명 추가… 누적 460명
  3. "무조건 승격한다" 하나시티즌 'AGAIN 2014' 위해 팬들도 뜨거운 응원 전해
  4. 충청권 최근 내린 비 1973년 이후 최대 1위 일강수량 기록
  5. [나의 노래] 푸른하늘의 '겨울바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