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조류독감 차단방역 총력 대응

예산군, 조류독감 차단방역 총력 대응

삽교천, 예당저수지 등 관내 주요 철새도래지 대상

  • 승인 2020-10-28 08:58
  • 신언기 기자신언기 기자
보도자료02_관내 가금농장 대상 방역소독 모습
관내 가금농장 대상 방역소독 모습
보도자료02_철새도래지 삽교천 방역소독 모습
철새도래지 삽교천 방역소독 모습


예산군은 지난 10월 21일 천안 봉강천에서 채취된 야생조류 분변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최종 확인됨에 따라, 청정예산 사수를 위해 가용한 방역역량을 총동원해 차단 방역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군은 고병원성 최종확진 후 긴급방역절차에 따라 관내 전 가금농가를 대상으로 발생상황을 즉시 전파하고 폐사율, 산란율 등에 대해 임상예찰을 완료했으며, 군 방역차량을 동원해 삽교천과 예당저수지 등 관내 주요 철새도래지를 대상으로 집중 소독을 실시 중이다.

군은 올해 초부터 조류독감 발생차단을 위해 가금농가를 대상으로 소독약품 및 생석회 등 방역약품을 총 15톤 공급했고 방역시설이 취약한 소규모 가금농가와 전통시장 가금판매소에 대해 축협 공동방제단을 통해 소독을 지원함으로써 빈틈없는 차단방역을 실시하고 있다.

또한 군은 지난 2018년 2월 아산 곡교천에서 고병원성 조류독감이 발생된 지 2년 8개월 만에 인접시군에서 다시 발생함에 따라 긴급히 소독약품 2톤과 구서제 300kg 등 방역약품을 추가 공급할 예정이다.

아울러 관내로 진입하는 모든 축산차량은 반드시 거점소독시설을 통과하도록 조치하는 한편 차량과 사람, 가축 등이 농장으로 진입할 경우 3단계 소독을 실시하는 등 조류독감 원천 차단을 위해 집중 대응할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조류독감 유입차단을 위해 농가, 육계·산란계협회 등 생산자 단체와 행정간 유기적인 협조를 통해 가축 질병 없는 청정예산을 사수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예산=신언기 기자 sek51@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올겨울 지난해보다 더 춥고 기온변동성 크다
  2. KGC인삼공사배구단, 하동군과 업무협약 체결
  3. [속보] 비리의 온상 '사진공모전'… 입상하려면 돈봉투부터?
  4. 대전사진작가협회 주관 공모전 입상자 내정과 합성사진 수상 논란 일파만파
  5. [대전기록프로젝트] 향수병
  1. [속보]대전서 코로나19 확진자 3명 추가… 누적 460명
  2. "무조건 승격한다" 하나시티즌 'AGAIN 2014' 위해 팬들도 뜨거운 응원 전해
  3. 충청권 최근 내린 비 1973년 이후 최대 1위 일강수량 기록
  4. [나의 노래] 푸른하늘의 '겨울바다'
  5. [날씨] 아침 대부분 영하 기온… 25일까지 추운 날씨 계속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