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 솔뫼성지, 전 세계적인 천주교 명소로 부각

당진 솔뫼성지, 전 세계적인 천주교 명소로 부각

프란치스코 교황, 문재인 대통령 앞 김대건신부 탄생 200주년 축복메시지 보내

  • 승인 2020-10-30 07:10
  • 박승군 기자박승군 기자
사본 -김대건신부 생가지
솔뫼성지 생가 사진


김대건 신부 탄생지인 당진 솔뫼성지가 대한민국을 넘어 전 세계적인 천주교 명소로 부각되고 있다.

지난 27일 청와대는 춘추관 브리핑을 통해 프란치스코 교황이 문재인 대통령 앞으로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을 축복하는 친필 메시지를 보냈다고 밝혔다.

교황의 메시지에는 "김대건 안드레아 성인의 탄생 200주년을 맞아 사랑하는 대한민국 국민들에게 진심어린 인사를 보냅니다. 주님께서 여러분들을 축복해주시고 성모님께서 여러분들을 지켜주시길 기원합니다. 그리고 저를 위해 기도하는 것을 잊지 말아주시길 부탁드립니다"라는 내용이 담겼다.

이 메시지는 한국 천주교 신자들은 물론 전 세계적으로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판단되며 아울러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 기념행사를 준비하는 시와 천주교 대전교구도 행사 준비에 큰 탄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프란치스코 교황이 문재인 대통령께 보낸 메시지를 통해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이 전 세계적으로 알려지는 계기가 됐다"며 "김대건 신부의 탄생지인 솔뫼성지 역시 국제적 천주교 명소로 부각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김대건 신부는 1821년 당진 면천 솔뫼(현재 당진시 우강면)에서 탄생해 1845년 우리나라 최초로 사제서품을 받았으며 1846년 9월 순교했으며 지난 해 김대건 신부의 생애와 순교 등이 유네스코 정신에 부합해 유네스코 세계기념인물로 선정됐다.

이밖에 내년에는 그의 탄생 200주년을 맞아 솔뫼성지 일원에서 각종 테마행사와 국제학술심포지엄 등 연중 기념행사가 펼쳐진다. 당진=박승군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외국인 투수 닉 킹엄, 라이언 카펜터 영입
  2. 한화이글스, '사랑의 연탄나눔' 전달식 실시
  3. 턱밑까지 다가온 수험생 감염… 대전서 고등학생 확진·타지역 수험생 감염 줄이어
  4. AR(증강현실) 속으로 들어간 동춘당… 대전 스마트 관광의 문을 열다
  5. 대전서도 학생 확진자 발생‥ 고등학생·초등학생 1명씩
  1. 1명이 4개 입상? 금산관광 전국사진공모전도 몰아주기 의혹
  2. [속보]대전 코로나19 추가 확진 1명...488번 발생
  3. 메타댄스프로젝트 2020년 정기공연 '춤추는 쉼터-4인 안무가전'
  4. [충남 어린이 안전골든벨 이모저모] 정답 맞출 때마다 화려한 개인기 보여
  5. [날씨] 대체로 맑고 영하권 추위 이어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