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책] 공자왈 재밌고 깊이있는 책이로다 '만화로 즐기는 논어'

[새책] 공자왈 재밌고 깊이있는 책이로다 '만화로 즐기는 논어'

만화로 즐기는 논어1·2│공자 지음│왕위지 그림│이준구 편저│스타북스

  • 승인 2020-10-31 07:47
  • 이해미 기자이해미 기자
k372633704_1 copy
만화로 즐기는 논어1·2

공자 지음│왕위지 그림│이준구 편저│스타북스



배움의 중요성을 언급한 '학이', 예를 다룬 '팔일', 공자가 제자들의 어리석음과 현명함을 논한 '공야장', 정치를 논한 '자로', 어려운 세상을 구제하고자 하는 '미자' 등등을 통틀어 우리는 '논어'라 부른다.

논어는 공자의 언행과 공자가 제자와 여러 사람과 나는 대화, 공자의 생각과 비평을 수록한 인문학의 정수다. 공자의 논어는 속도와 효율을 중시하는 현대사회에서 자꾸만 변질되는 도덕과 인간성 상실을 바로 잡아 줄 경전으로 수천 년이 지난 지금까지 읽히는 고서다.

'만화로 즐기는 논어'는 1편부터 20편까지 논어의 가르침을 만화로 엮었다. 단순하지 않으나 어렵지도 않고, 재밌으나 가르침의 깊이는 그대로 담았다.

‘자왈: 고자 언지불출 치궁지불태야’(子曰: 古者 言之不出 恥躬之不逮也)

공자께서 말씀하시길 옛 사람들이 말을 함부로 앞세우지 않았던 이유는 실천이 말에 미치지 못함을 치욕스럽게 여겼기 때문이니라 -제4편 이인

자왈: 묵이지지 학이불염 회인불권 하유어아재(子曰: 默而識之, 學而不厭, 誨人不倦, 何有於我哉)

공자께서 말씀하시길 깨달은 것을 묵묵히 새기고 배우되 싫증을 내지 않고 남을 가르침에 있어 게을리하지 않으니, 그밖에 또 무엇이 내게 있을 것인가 -제7편 술이

자왈: 부지명 무이위군자야 부지례 무이립야 부지언 무이지인야(子曰: 不知命이면 無以爲君子也오 不知禮면 無以立也오 不知言 無以知人也)

공자께서 말씀하시길 천명을 알지 못하면 군자 노릇을 할 길이 없고, 예를 알지 못하면 남들 앞에 당당히 나설 길이 없으며 말을 알지 못하면 사람을 알 수가 없느니라 -제20편 요왈

불안한 시대에서 흔들리지 않고 중심을 갖고 인간다움을 역설했던 공자의 2500년 전 가르침은 현재에도 유효한 일침이다.
이해미 기자 ham7239@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천신만고…4위로 준PO행
  2. 지옥과 천국을 오간 대전하나시티즌, 준플레이오프 경남과 재대결
  3. 인사적체·홀대 심각… 대전경찰 총경 최다 배출 여부 주목
  4. [NIE 교육] 한빛고 학생들 "신문제작 과정의 정성, 간결한 글쓰기법 배웠어요"
  5. 대전사진작가협회 주관 공모전 입상자 내정과 합성사진 수상 논란 일파만파
  1. [속보]대전서 코로나19 확진자 3명 추가… 누적 460명
  2. "전동킥보드 함께 예방해요" 대전경찰청 교통사고 예방 간담회
  3. KGC인삼공사배구단, 하동군과 업무협약 체결
  4. 올겨울 지난해보다 더 춥고 기온변동성 크다
  5. [속보] 비리의 온상 '사진공모전'… 입상하려면 돈봉투부터?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