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교육연수원, 전국 우수사례 선정

충남도교육연수원, 전국 우수사례 선정

코로나 19 언텍트 상황에 맞춘 수요자 중심 연수 인정

  • 승인 2020-10-31 12:36
  • 박종구 기자박종구 기자
특강(3원방송)
사진은 특강 3원방송 모습.
충청남도교육청교육연수원(원장 권혁운)은 30일 실시된 제30회 전국교육연수원 발전협의회에서 코로나 19 언텍트 상황에 맞는 수요자 중심의 연수운영이 우수사례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충청남도교육청교육연수원은 올해 코로나 19 언텍트 상황에서도 현장의 요구를 기반으로 중단 없는 교직원 연수를 추진, 연수 만족도 제고를 위해 연수 방법 다양화에 노력한 결과 3개 분야 사례를 발표, 우수사례로 선정됐다는 것.

소개된 사례는 '교사 지식재산 공유 수업설계 직무연수'는 교원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제작된 영상을 공모하여 원격콘텐츠로 제작하고 이를 저자와 함께하는 직무연수로 활용하여 현장 교원의 능동적인 참여와 실질적인 수업혁신에 도움이 되는 연수로 평가됐다.<사진>

또, '비대면 쌍방향 화상 연수' 먼저 유튜브 연수다. 코로나 19상황이 심각했던 3월말 발빠르게 1개의 스튜디오를 구축하고 신규교사 및 저경력교사를 대상 온라인 수업지원 연수를 유튜브로 실시간 송출하였으며, 이를 원격콘텐츠로 활용해 2600명의 교원이 수강했다는 것이다.

뿐만 아니라 실시간 혼합연수(집합+실시간)를 4월부터 선제적으로 실시했고, 이를 기반으로 전국에서 최초 집합, 실시간(솔루션), 유튜브 3원 중계로 '코로나 이후의 교육'이라는 특강에 750여명의 교직원이 참여했다.

이와 같은 기술 축적은 교육훈련전문가(연구사, 주무관)의 전문성을 강화하여 각종 교직원 연수, 특히 여름방학 자격연수에서 질 높은 연수 운영으로 연수생들의 높은 호응을 받았다.

세 번째로 소개된 '상시 개방형 시시각각 성장하는 유튜브 채널 연수'는 교사가 언제든 연수원 유튜브 채널에 들어와 탑재된 콘텐츠(내부 345) 수강 후 자기보고식 설문자료를 제출하면 직무연수로 인정하는 방법으로 8월에 시작하였음에도 구독자가 800명이 넘을 정도로 관심이 높다.

우수사례로 소개된 3가지 연수는 코로나 19의 언테트 상황에서 교육수요자의 전문역량을 길러주는 사례로 타 연수원에서도 쉽게 일반화할 수 있어 참여자들의 높은 호응을 얻었다.

권혁운 원장은 "충남교육연수원 구성원이 한마음으로 계획하고 운영, 다양한 사례들이 코로나 19상황을 극복하고 전국적인 모범사례로 선정되어 기쁘다"며 "올해 말 새롭게 구축되는 화상강의 시스템 7개실이 구축되면 좀 더 다양한 연수를 운영할 수 있게 될 것이다"고 말했다. 공주=박종구 기자 pjk0066@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올겨울 지난해보다 더 춥고 기온변동성 크다
  2. KGC인삼공사배구단, 하동군과 업무협약 체결
  3. [속보] 비리의 온상 '사진공모전'… 입상하려면 돈봉투부터?
  4. [대전기록프로젝트] 향수병
  5. "무조건 승격한다" 하나시티즌 'AGAIN 2014' 위해 팬들도 뜨거운 응원 전해
  1. 충청권 최근 내린 비 1973년 이후 최대 1위 일강수량 기록
  2. [나의 노래] 푸른하늘의 '겨울바다'
  3. [날씨] 아침 대부분 영하 기온… 25일까지 추운 날씨 계속
  4. [속보]나흘 만에 대전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 발생... 누적 462명
  5. 고흥군의회 의장, 대낮에 낯 뜨거운 술·춤판 '논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