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소방서, 외산면 복덕리 '화재 없는 안전마을' 지정

부여소방서, 외산면 복덕리 '화재 없는 안전마을' 지정

  • 승인 2020-11-01 03:39
  • 김기태 기자김기태 기자
부여소방서, 외산면 복덕리'화재없는 안전마을'지정
부여군 외산면 복덕리가 '화재 없는 안전마을'로 지정됐다.

부여소방서(서장 김장석)는 최근 외산면 복덕리 마을회관에서 '2020년도 화재 없는 안전마을'현판식을 가졌다.

'화재 없는 안전마을'은 소방서와의 거리가 멀어 소방력 접근이 어려운 마을에 주택용 소방시설을 보급하고, 마을단위 자율 안전관리체계 구축 및 화재예방 분위기 조성을 위해 지난 2012년부터 매년 시행 중이다. 부여군은 총 13개 마을을 화재 없는 안전마을로 지정됐다.

박도식 화재대책과장은 "화재가 빈번하게 발생하는 겨울이 성큼 다가온 지금, 화재 없는 안전마을로 선정된 복덕리 주민들께서 이번 행사를 통해 자율안전의식을 높여 마을을 안전하게 지킬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부여=김기태 기자 kkt0520@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천신만고…4위로 준PO행
  2. 지옥과 천국을 오간 대전하나시티즌, 준플레이오프 경남과 재대결
  3. 인사적체·홀대 심각… 대전경찰 총경 최다 배출 여부 주목
  4. [NIE 교육] 한빛고 학생들 "신문제작 과정의 정성, 간결한 글쓰기법 배웠어요"
  5. 대전사진작가협회 주관 공모전 입상자 내정과 합성사진 수상 논란 일파만파
  1. [속보]대전서 코로나19 확진자 3명 추가… 누적 460명
  2. "전동킥보드 함께 예방해요" 대전경찰청 교통사고 예방 간담회
  3. KGC인삼공사배구단, 하동군과 업무협약 체결
  4. 올겨울 지난해보다 더 춥고 기온변동성 크다
  5. [속보] 비리의 온상 '사진공모전'… 입상하려면 돈봉투부터?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