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예공론] 손자와 나들이

[문예공론] 손자와 나들이

염재균 / 시인

  • 승인 2020-11-19 00:00
  • 김의화 기자김의화 기자
케이블카를 타고 싶다며

할머니를 조르는

개구쟁이 손자 녀석



어디로 갈까 망설이다가

발길이 가는 대로

호남의 금강산

대둔산으로 가을 나들이



낭만이 깃든 케이블카 아래

펼쳐진 금강 계곡은

한 폭의 수채화



바위동산에 홀로 선 소나무

포효하는 곰 바위가

애처로워 보이고



벌거벗은 나목은

바위 뒤에 숨어

가뿐 숨을 고른다.



금강구름다리

흔들거려도

얼굴엔 웃음바다



햇살이 머무르는 산 아래

대둔산의 늦가을



붉게 물든 홍시는

수줍은 듯 미소 머금고



손자와 함께한 오늘

동심의 행복이었네

e58dff1eee7bfe32f7090cb7a4365cff4ed7d9b4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신진서 9단, 남해 슈퍼매치 전승
  2. 배재대 男·女 볼링팀 전국 최강 입증
  3. [최신영화순위] 영화 '이웃사촌' 개봉 후 줄곧 1위... 장기흥행 조짐?
  4. 생각을 더하고 나누니 어느새 1000회 염홍철 전 대전시장 '생각 나누기' 발간
  5. 대전지검 월성1호기 자료폐기 산자부 직원 3명 구속영장 청구
  1. [날씨]영하권 시작한 추위 미세먼지는 '좋음'
  2. 수사기회 2번 놓친 대전 사무장병원…부당청구액 463억원 '눈덩이'
  3. [날씨] 아침 영하권에 쌀쌀…수능날 강한 바람도
  4. 대전문화재단 문화예술교육 통합축제 '꿈지락 페스티벌' 온라인으로 개최
  5. 대전시립미술관 '제2회 대덕에서 과학을 그리다' 수상작품전 아트센터서 전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