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석환의 3분 경영] 온실과 정글

[홍석환의 3분 경영] 온실과 정글

홍석환의 HR전략 컨설팅 대표

  • 승인 2020-11-22 11:28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홍석환
홍석환의 HR전략 컨설팅 대표
직장생활 31년은 온실이었습니다. 남들은 경쟁이 심한 그곳에서 어떻게 임원까지 되었느냐 묻습니다.

경쟁력이 없으면 안 된다고 하지만, 개인적으로는 운이었고, 함께 한 사람들이 좋았습니다.

물론 어려움도 있었지만, 언덕이 워낙 튼튼했기 때문에 넘어갈 수 있었습니다.

직장생활 중에는 언덕보다는 내가 잘했기 때문이라는 생각을 했습니다.

언덕이 사라진 후 온실은 정글로 변합니다. 정글의 세계는 냉정합니다.

자신만의 실력이 없으면 생존이 어렵지요.

차별화된 실력은 결코 나이가 아닙니다.

성과를 창출해야만 하고, 네트워크가 없으면 제아무리 엄청난 실력이 있어도 빛을 발할 수 없습니다.

온실과 정글의 가장 큰 차이는 현실 감각입니다.

온실은 이미 돌봐주는 많은 요인이 있지만, 정글은 철저히 혼자 힘입니다.

온실에 있으면서 경쟁력을 가질 수 있습니다.

더 빨리 멋지고 뛰어난 결과를 창출하는 것입니다.

하지만, 지속하기란 쉽지 않습니다.

조직 내에서 성과를 창출하기 위해서는 올바른 가치관, 높은 전문성만으로는 부족합니다.

악착같은 실행과 열린 소통 역량이 요구됩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신진서 9단, 남해 슈퍼매치 전승
  2. 배재대 男·女 볼링팀 전국 최강 입증
  3. [최신영화순위] 영화 '이웃사촌' 개봉 후 줄곧 1위... 장기흥행 조짐?
  4. 생각을 더하고 나누니 어느새 1000회 염홍철 전 대전시장 '생각 나누기' 발간
  5. 대전지검 월성1호기 자료폐기 산자부 직원 3명 구속영장 청구
  1. [날씨]영하권 시작한 추위 미세먼지는 '좋음'
  2. 수사기회 2번 놓친 대전 사무장병원…부당청구액 463억원 '눈덩이'
  3. [날씨] 아침 영하권에 쌀쌀…수능날 강한 바람도
  4. 대전문화재단 문화예술교육 통합축제 '꿈지락 페스티벌' 온라인으로 개최
  5. 대전시립미술관 '제2회 대덕에서 과학을 그리다' 수상작품전 아트센터서 전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