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공무원노조, 지역 주간지 대표 고발

논산시공무원노조, 지역 주간지 대표 고발

공무원 폭력 행사 및 성희롱한 혐의 등

  • 승인 2020-11-22 22:37
  • 장병일 기자장병일 기자
논산시
논산시 공무원 노조가 시청 소속 여 공무원을 성 희롱한 혐의로 지역 주간지 신문사 대표를 경찰에 고발했다. 사진제공 : 논산시 공무원 노조
논산시공무원노조가 시 공무원에게 폭력을 행사하고 성희롱한 혐의 등을 이유로 지역 주간 신문사 대표인 A씨를 경찰에 고발했다.

전국공무원노조충남세종본부 논산시지부는 지난 20일 지역 주간지 신문사 대표인 A씨를 폭력 및 성희롱, 모욕 혐의로 논산경찰서에 고발했다고 22일 밝혔다.

논산시
논산 지역 주간 신문사 대표인 A씨가 논산시청 소속 공무원에게 맥주컵을 던지고 있다. 사진익명 제보자
A씨는 지난 9월 9일 논산시 소속 공무원에게 맥주컵을 던지며 폭행과 협박을 하고 여성 공무원이 있는 자리에서 성 관련 허위 사실을 유포하는 등 인격 모독성 발언으로 논란을 빚었다.

논산시의회
논산시의회(의장 구본선)가 지난 10월 28일 본회의장에서 언론사의 본분을 망각한 놀뫼신문 규탄 성명서를 발표하고 있다.
노조는 지난달 10일 성명을 내고 “지역 내 언론인이 논산시청 소속 공무원의 인권을 침해했다”며 “A씨는 피해 공무원과 사기가 떨어진 논산시 소속 전 공무원에게 공개 사과하고 새울시스템 자유게시판과 신문 지면에 사과문을 게재할 것”을 요구한 바 있다.

사이비 언론 규탄 성명 기사(2020.11.2)
논산시청 출입기자단(논산시기자협회·화요저널리스트클럽)이 지난 11월 2일 놀뫼신문 대표가 시청 공무원들에게 폭행과 협박, 부적절한 성관계 발언 등을 한 데 대해 경악을 금치 못해 논산시의 강력한 대응을 촉구하는 성명을 발표했다.
특히, 논산시의원들과 노조는 논산시에 해당 신문 구독 중지와 광고 중단, 브리핑 룸 사용과 보도자료 제공 등을 제한할 것을 요청했다.

아울러 “시민과 공직자를 보호하고 꿈과 희망이 있는 살기 좋은 논산을 지키기 위해 N신문과 당당히 맞설 것”이라며 “만약 이 요구사항이 이뤄지지 않을 경우 해당 신문과 논산시에 대해 강력한 투쟁을 전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논산=장병일 기자 jang39210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신진서 9단, 남해 슈퍼매치 전승
  2. 배재대 男·女 볼링팀 전국 최강 입증
  3. [날씨]영하권 시작한 추위 미세먼지는 '좋음'
  4. [최신영화순위] 영화 '이웃사촌' 개봉 후 줄곧 1위... 장기흥행 조짐?
  5. 생각을 더하고 나누니 어느새 1000회 염홍철 전 대전시장 '생각 나누기' 발간
  1. 대전지검 월성1호기 자료폐기 산자부 직원 3명 구속영장 청구
  2. 대전문화재단 문화예술교육 통합축제 '꿈지락 페스티벌' 온라인으로 개최
  3. 한화이글스, 대표이사.감독.프론트까지 싹 갈아엎었다...이번엔 통할까
  4. 수사기회 2번 놓친 대전 사무장병원…부당청구액 463억원 '눈덩이'
  5. [날씨] 아침 영하권에 쌀쌀…수능날 강한 바람도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