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수능 앞둔 고3생 등 일가족 4명 코로나19 확진…방역당국 비상

청주 수능 앞둔 고3생 등 일가족 4명 코로나19 확진…방역당국 비상

  • 승인 2020-11-25 11:43
  • 정태희 기자정태희 기자
청주에서 일가족 4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 중 자녀 1명이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앞둔 고3 학생인 것으로 확인돼 방역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25일 청주시에 따르면 흥덕구에 사는 A(50대)씨와 그의 배우자(40대), 자녀 2명(20대, 10대)이 코로나19 진단 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지난 14~15일 청주 오창읍과 천안에서 지인 모임을 한 뒤 24일 전주 69번 환자의 접촉자로 분류됐다. 그는 배우자, 자녀 1명과 함께 청원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검체를 채취, 같은 날 오후 9시 양성 판정을 받았다.

A씨의 자녀 중 청주 모 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B(10대)군은 이튿날 오전 5시40분 양성으로 나왔다.

A씨는 19일부터 인후통과 기침 증상이, 배우자와 20대 자녀는 22일부터 인후통과 발열 등 코로나19 증상이 나타난 것으로 알려졌다. 전주 확진자와의 선행 확진 여부는 확인되지 않았다.

방역 당국은 A씨 가족을 청주의료원에 이송하고, 이동 경로와 접촉자 등을 역학조사하고 있다.

또 B군이 재학 중인 청주 모 고등학교 979명 전원을 등교 중지하고, 기숙사 학생 120명 등 200여명을 선별 검사하고 있다.

비대면 원격수업을 하거나 동선이 겹치지 않는 1~2학년 학생 중 의심증상이 나오면 곧바로 진단 검사를 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향후 자가격리자와 능동감시자에 대한 14일간의 추적관리를 심층 논의하고 학교 및 지역 내 추가 감염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총력 대응하고 적극적, 선제적 검사를 실시하는 등 수능시험 혼란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청주의 코로나19 확진자는 114명, 충북은 232명으로 늘었다. 도내 사망자는 3명이다.
청주=정태희 기자 chance0917@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경찰, 코로나 집단감염 IEM 국제학교 수사
  2. 수베로 한화이글스 감독 "훈련 급격한 변화 없이 선수들 이해에 최우선"
  3. 대전시, 지역예술인에 1인당 100만원 기초창작활동비 지급
  4. [스포츠] 고강도 체력훈련 마친 대전하나시티즌, 2차 전지훈련 제주 출발
  5. "선수들이 실수 두려워하지 않게" 수베로 감독 첫 훈련지휘
  1. [새책] 인공지능에도 윤리가 필요할까...무자비한 알고리즘
  2. 대전디자인진흥원, ‘2020년 디자인개발지원사업’ 성과 전시
  3. [금융]'13번째 월급' 연말정산... 꼼꼼히 체크하자
  4. 다시 찾아오는 '한파'… 강풍에 눈까지
  5. 평택시 소재 기업체 코로나19 확진자 무더기 발생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