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이글스, 조직개편…프런트 전문성 고도화 추진

한화이글스, 조직개편…프런트 전문성 고도화 추진

- 젊고 역동적 프런트 구축 위해 직급.연공서열, 성별 타파
- 데이터 기반 중장기 구단 전략을 위한 전략팀 신설
- 포스트코로나 시대의 팬 소통 강화를 위한 디지털마케팅팀 개편

  • 승인 2020-12-02 14:52
  • 신가람 기자신가람 기자
변경 조직도
 사진=한화이글스 제공
프로야구 한화이글스가 젊고 역동적인 구단으로 변화하기 위한 조직개편을 단행했다.

이번 조직개편은 선수단 육성전략과 동일한 맥락으로, 프런트의 업무 전문성을 강화시키고 명확한 역할과 책임을 부여함과 동시에, 직급, 연령 및 성별 등을 타파하며 젊고 역동적인 조직으로 거듭나는 데 초점을 뒀다.

대표이사와 단장은 물론 감독, 코칭스태프, 퓨처스팀까지 일원화 된 시스템을 통한 선수단 운영을 위해 조직 신설 및 역할도 조정했다.

이번 조직개편을 통해 구단은 전략팀(석장현 팀장)을 신설, 과학적 근거를 통한 경기력 강화 및 육성 시스템 기반 확립을 시도한다.

전략팀은 정확한 데이터 측정과 유의미한 해석을 통해 객관적 선수 평가 및 분석으로 단순 기량 향상 목적을 넘어 구단의 육성 시스템에도 적용해 나갈 계획이다.

여기에 1군과 퓨처스 간 운영 체계를 일원화시키고, 단일 기조 하에 경기 및 훈련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기존 육성팀을 운영팀(김장백 팀장)과 통합 운영한다.

스카우트팀은 단장 직속으로 국내외 스카우트 업무를 진행하게 된다.

또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대응하기 위해 기존 마케팅팀을 디지털마케팅팀으로 변경, 팬들과의 소통을 위한 새로운 방식의 구단 마케팅 전략을 수립하도록 했다.

박찬혁 대표이사는 "스포츠 구단은 변화무쌍한 상황과 급변하는 변화에 발맞춰 가장 역동적인 조직이 돼야 한다는 기조에서 조직 개편을 진행했다"며 "구단의 성장은 감독과 선수단의 성적이 중요하나 이를 위해서는프런트 조직의 전문성이 담보돼야만 한다"고 조직 개편의 기조를 밝혔다. 신가람 기자 shin9692@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경찰, 코로나 집단감염 IEM 국제학교 수사
  2. [나의 노래] 진미령의 '소녀와 가로등'
  3. 수베로 한화이글스 감독 "훈련 급격한 변화 없이 선수들 이해에 최우선"
  4. 대전시, 지역예술인에 1인당 100만원 기초창작활동비 지급
  5. [스포츠] 고강도 체력훈련 마친 대전하나시티즌, 2차 전지훈련 제주 출발
  1. "선수들이 실수 두려워하지 않게" 수베로 감독 첫 훈련지휘
  2. [새책] 인공지능에도 윤리가 필요할까...무자비한 알고리즘
  3. 대전디자인진흥원, ‘2020년 디자인개발지원사업’ 성과 전시
  4. [금융]'13번째 월급' 연말정산... 꼼꼼히 체크하자
  5. 다시 찾아오는 '한파'… 강풍에 눈까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