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하나시티즌, 비시즌 기간에도 사회 공헌은 계속된다

대전하나시티즌, 비시즌 기간에도 사회 공헌은 계속된다

  • 승인 2020-12-02 14:21
  • 금상진 기자금상진 기자
대전하나시티즌 임직원
대전하나시티즌 임직원들이 생명나눔 헌혈 캠페인 참여를 마치고 기념촬영에 임하고 있다(대전하나시티즌)
시즌을 마쳤지만 대전하나시티즌의 사회공헌 시즌은 아직 진행중이다. 시티즌이 혈액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의료계를 돕기 위해 다시 한 번 칼을 걷어 올렸다.

대전은 올 한 해, 대한적십자사 대전세종충남혈액원과 사회공헌 협약식을 체결하고 '생명 나눔 헌혈 캠페인' 확산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쳐왔다. 특히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혈액 수급 위기 극복을 위해 헌혈 문화 확산에 힘써왔다.

지난 6월, 대전하나시티즌 임직원과 서포터즈, 대전월드컵경기장 입주기관 임직원들이 함께 헌혈에 동참한데 이어 이번에도 한마음 한뜻을 모았다. 구단 임직원들과 대전광역시 시설관리공단 임직원, 대전하나시티즌 공식 대학생 마케터들이 함께 헌혈에 동참했다.

캠페인은 대한적십자사 대전세종충남혈액원에서 헌혈 버스를 지원받아 시행했으며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시간대별로 참여 인원을 분산해 발열 체크, 마스크 착용, 손소독 등 위생 수칙을 철저히 준수했다. 또한 혈액원과 공동 프로모션의 일환으로 대전 내 헌혈자들 대상 구단 MD 제공 등을 통해 헌혈 문화 확산에 지속적으로 동참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대전은 한 해 동안 코로나19 극복과 취약계층 지원 등을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왔다. 마스크 및 손 소독제 기부, 코로나19 극복 성금 기부, 대전월드컵경기장 입주기관 임대료 감면, 선별 진료소 의료진 식수 지원 등을 통해 지역사회의 고통 분담을 위해 노력했다. 이를 통해 K리그 최고의 사회공헌활동을 펼친 구단에 주어지는 '사랑나눔상'을 수상한 바 있다.

대전시티즌 관계자는 "축구 시즌은 종료됐지만 비시즌 기간에도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지역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고 행복한 지역사회 만들기에 앞장설 계획"이라며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시즌 종료까지 성원을 보내주신 지역민들에게 다시 한 번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금상진 기자 jodpd@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멀티헝 수비수 이호인 영입
  2. [영상]대전IEM국제학교 확진자 관련 대전시장 브리핑
  3. [영상]대전IEM국제학교 현장조사 해보니 감염자 구분할 필요 없을 정도
  4. [나의 노래] 진미령의 '소녀와 가로등'
  5. 수베로 한화이글스 감독 "훈련 급격한 변화 없이 선수들 이해에 최우선"
  1. 대전시, 지역예술인에 1인당 100만원 기초창작활동비 지급
  2. 대전경찰, 코로나 집단감염 IEM 국제학교 수사
  3. [금융]'13번째 월급' 연말정산... 꼼꼼히 체크하자
  4. [영상]무더기 확진자 나온 대전 IEM국제학교 확진자 긴급이송
  5. 평택시 소재 기업체 코로나19 확진자 무더기 발생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