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베로 신임감독 "한화이글스 홈 야구장 어서 보고싶다"

수베로 신임감독 "한화이글스 홈 야구장 어서 보고싶다"

12일 대전에 짐을 풀고 2주간 격리 및 팀 구상
이달 말 선수단 첫 대면 예정 "목표 위해 하나씩"

  • 승인 2021-01-12 15:38
  • 수정 2021-01-12 17:35
  • 신문게재 2021-01-13 7면
  • 임병안 기자임병안 기자
KakaoTalk_20210111_203041942_05
카를로스 수베로 감독과 그의 가족들이 지난 11일 오후 5시께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했다. (사진=한화이글스 제공)
프로야구 한화이글스 카를로스 수베로(49) 감독이 12일 대전 숙소에 짐을 풀고 방역 자가격리 및 팀 운영 구상에 들어갔다.

수베로 감독은 지난 11일 오후 5시께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해 당일 밤늦게 홈구장이 있는 대전에 안착했다.

수베로 감독은 이날 아내와 두 자녀가 함께 입국했으며, 구단이 제공한 아파트에서 거주할 예정이다.

이날 수베로 감독은 입국 소감을 묻는 취재진 질문에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무사히 가족과 함께 입국해 기분 좋고 감사하다"라며 "이제는 한국에 온 만큼 목표를 위해 하나하나씩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코로나19 방역상 앞으로 2주간 자가에서 격리기간을 갖고 이달 말 한화이글스 선수단과 첫 대면을 하게 될 전망이다.

수베로 감독은 "한화이글스 홈 야구장에 가서 내가 활동할 야구장을 둘러보고 싶다"며 의욕을 강조했다.
임병안 기자 victorylba@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오주영 대전협회장 대한세팍타크로협회장에 당선…"재정자립 이바지"
  2. [문화] 신간소개 '그날 세계사 365', '세계는 넓고 갈곳은 많다'
  3. 대전하나시티즌 오는 2월 28일 부천서 개막전, 2021시즌 K2리그 일정 발표
  4. 대전교육청 22일 고등학교 학교 배정 발표
  5. [기고]연말정산 꼼꼼히 준비해 두둑히 챙기세요
  1. 경기도 시장군수 협의회, 2차 재난기본소득 관련 성명서 발표
  2. 대전 서구 용문 1.2.3구역 6월 분양 예정… 분양가는?
  3. '벌써 74일째'… 코레일네트웍스 노조 총파업 여전
  4. 세종시 고분양가 부추긴 '깜깜이 심사'
  5. 정부 '지자체 협력 돌봄' 계획 두고 반발 거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