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촌어항공단, 부가세 면제대상 정부업무대행단체 지정 눈앞

어촌어항공단, 부가세 면제대상 정부업무대행단체 지정 눈앞

수산업 발전 및 경쟁력 강화 기대...다음달 중 확정 예정
최명용 이사장, "어업인의 경제 편익과 생산성 증대 등 수산업 발전에 도움"

  • 승인 2021-01-14 06:51
  • 오주영 기자오주영 기자
어촌어항공단
한국어촌어항공단(이사장 최명용)은 부가가치세 면제 대상 정부업무대행단체 지정을 눈앞에 두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지난 7일 기획재정부가 발표한 2020년 세법개정 후속 시행령 개정안(조세특례제한법)에 따르면 한국어촌어항공단은 부가가치세 면제 대상 정부업무대행단체로 추가 지정됐다.

차관·국무회의 등의 절차를 거쳐 다음 달 중 공포 및 확정될 예정이다.

공단은 해양수산부 산하 공공기관으로 '어촌·어항법' 제57조 제1항에 따라 어촌·어항의 개발 및 관리, 어장의 효율적인 보전 및 이용, 관련 기술의 개발·연구, 어촌관광 활성화 등을 수행하고 있다.

그동안 한국어촌어항공단은 고유목적사업에 대한 부가세의 과세로 정부대행 업무를 수행하는 타 유사기관과 비교했을 때 경쟁력 저하라는 문제점이 대두되었다.

부가세 면제 대상 정부업무대행단체로 지정될 경우, 어촌·어항의 개발 및 관리· 어장의 보전 등 수산업 경쟁력 강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명용 한국어촌어항공단 이사장은 "향후 정부업무대행단체 지정된다면 어업인의 경제 편익과 생산성 증대, 고용창출 등에 앞장서 수산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기관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세종=오주영 기자 ojy8355@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경찰, 코로나 집단감염 IEM 국제학교 수사
  2. 수베로 한화이글스 감독 "훈련 급격한 변화 없이 선수들 이해에 최우선"
  3. 대전시, 지역예술인에 1인당 100만원 기초창작활동비 지급
  4. [스포츠] 고강도 체력훈련 마친 대전하나시티즌, 2차 전지훈련 제주 출발
  5. "선수들이 실수 두려워하지 않게" 수베로 감독 첫 훈련지휘
  1. [새책] 인공지능에도 윤리가 필요할까...무자비한 알고리즘
  2. 대전디자인진흥원, ‘2020년 디자인개발지원사업’ 성과 전시
  3. [금융]'13번째 월급' 연말정산... 꼼꼼히 체크하자
  4. 다시 찾아오는 '한파'… 강풍에 눈까지
  5. 평택시 소재 기업체 코로나19 확진자 무더기 발생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