면세사업자 사업장 현황 신고, 2월 10일까지 신고해야

면세사업자 사업장 현황 신고, 2월 10일까지 신고해야

국세청, 코로나19 감염예방 위해 신고 창구 운영 안해...전자신고 당부

  • 승인 2021-01-19 12:00
  • 오주영 기자오주영 기자
국세청 전경 사진1
부가가치세가 면세되는 개인사업자는 다음 달 10일 까지 2020년 귀속 수입금액 등을 신고해야 한다.

국세청은 19일 "올해는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신고창구는 운영하지 않으며 세무서 방문을 자제해달라"며 "홈택스 또는 모바일을 통해 편리하게 전자신고 할 수 있으며, 국세청 누리집에서 신고요령 등도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국세청은 18일부터 신고안내 대상자 157만 명에게 안내문을 발송했다.

비대면 간편 신고를 위해 모바일 신고 확대, 주택임대사업자 신고절차 간소화 등 다양한 신고 편의를 제공키로 했다.

국세청은 사업장 현황신고 후 신고내용을 정밀분석해 무신고 및 과소신고 여부를 검증할 예정이며, 사업장 현황신고를 해야 5월에 국세청이 제공하는 간편 신고 서비스를 제공 받아 편리하게 소득세를 신고할 수 있으니 성실하게 신고해달라고 당부했다.
세종=오주영 기자 ojy8355@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전통나래관 무형문화전수학교 수강생 모집
  2. 대전시체육회 73개 회원종목단체 회장 선출
  3. 대전경찰, 시장서 가방 통째로 들고 달아난 피의자 검거
  4. [영상]살빼고 복귀한 대전하나시티즌 공격수 바이오의 첫 연습훈련
  5. [날씨] 아침엔 추워요… 일교차 매우 커
  1. 국립대전현충원, 3월 현충인물에 '홍준옥 애국지사'
  2. [영상] '한화이글스' 스프링 캠프 마지막 날의 소소한 에피소드
  3. [나의 노래] 애니멀스의 'The House of The Rising Sun'
  4. [일문일답]최원호 퓨처스 감독 "신인에게 프로선수 연습 루틴 연습 주력"
  5. [날씨] 도로 살얼음 주의하세요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