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섭 공주시장, 매주 목요일 '열린 시장실' 운영

김정섭 공주시장, 매주 목요일 '열린 시장실' 운영

생활민원과 건의사항 등 시민 목소리 경청

  • 승인 2021-01-19 10:58
  • 신문게재 2021-01-20 13면
  • 박종구 기자박종구 기자
2021년1월18일 주간업무계획보고 (6)
김정섭 공주시장이 시민과의 소통을 활성화하기 위해 매주 1회 '열린 시장실'을 운영하기로 하는 등 소통에 전면적으로 나선다.

김 시장은 18일 시청 대백제실에서 열린 주간업무보고회에서 "민선7기 들어 시민들과의 소통을 통한 열린 시정 구현에 주력하고 있으나 코로나19 장기화 등으로 소통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사진>

그러면서 "방역단계 강화로 '찾아가는 읍?면?동 주민과의 대화'도 불가능한 상황"이라며 "생활민원 및 불합리한 제도, 마을단위 지역현안 등 시민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고 이를 시정에 반영하기 위해 '열린 시장실'을 매주 목요일 오후 2시부터 운영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이어 "1단계로 사전에 간단한 민원사항 관리카드를 작성한 뒤 2단계로 시장이 관련 부서 담당자와 민원인의 사정을 경청하고, 필요시 3단계로 업무 담당자와 민원인이 후속 대화를 통해 해결방안을 모색할 수 있도록 준비해 달라"고 지시했다.

계속해서 "필요한 시민이 불편 없이 참여할 수 있도록 적극 유도하고, 처리결과 등 진행사항은 지체 없이 전달해 코로나19로 인해 소통행정이 제한되지 않도록 하자"고 당부했다.

한편, 김 시장이 직접 참여하는 '열린 시장실'는 오는 21일부터 매주 목요일마다 공주시청 본관 1층 신바람북카페에서 약 2시간가량 진행된다.

공주시민이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공주시청 홈페이지(www.gongju.go.kr) '열린 시장실' 게시판 및 전화, 우편, 팩스 등 다양한 방식으로 사전 신청하면 참여일정을 확정해 개별 안내할 예정이다.

또한, 당일 시청을 방문한 시민 중 희망자가 있을 경우 현장 접수도 병행한다.

자세한 사항은 공주시 시민소통담당관 소통정책팀(840-2541)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김정섭 시장은 "시민들이 시장에게 말하고 싶은 것을 충실히 듣는 것이 소통행정의 출발"이라며, "경청과 숙의를 통해 시민의 불편사항뿐만 아니라 공주시 미래 발전의 아이디어와 비전도 수렴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공주=박종구 기자 pjk0066@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채프만 개막 앞두고 계약 해지 이유는?
  2. '정신재활시설' 수도권 편중… "지역 장애인 배제"
  3. [문화] '건반위의 구도자' 피아니스트 백건우 대전서 공연
  4. 대전하나시티즌 홈 개막전은 '아이들이 행복한 대전 만들기'로
  5. 충청 주말까지 건조하고 강한 바람 '산불 조심 또 조심'
  1. 2021시즌 K리그 자체제작팀 중계진 라인업 공개, 배성재-김대길 합류
  2. [새책] 프로블편러의 '나만 공감 안되는 거였어?"
  3. [새책] 오늘 식사는 어땠나요? ...'식탁과 화해하기'
  4. [날씨] 오늘내일 대기 건조 '화재주의'
  5. (주)천연살균의학처, 대전시체육회 행사 방역 지원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