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소방서, 저온화상 주의 당부

당진소방서, 저온화상 주의 당부

  • 승인 2021-01-19 11:13
  • 박승군 기자박승군 기자
사본 -0119 당진소방서, 저온화상 주의 당부


당진소방서(서장 유현근)는 17일부터 이어진 대설주의보에 따라 최고 8cm의 눈이 내린 뒤 기온이 급강하하면서 난방용품 사용량이 늘어나자 장시간 난방용품사용으로 인한 저온화상 주의를 당부했다.

저온화상은 체온을 유지하기 위해 전기장판, 난로, 핫팩 등을 비교적 저온인 40~50도 정도의 환경에서 장시간 사용할 경우 발생할 수 있다.

오랜 시간 열에 피부가 노출되면 노출 부위로 가는 혈액 순환이 느려지게 되고 피부 조직에 축적된 열은 다른 부위로 이동하지 못해 노출된 피부의 온도가 상승해 화상을 입게 된다.

주요 증상으로는 색소 침착, 붉은 반점, 열성 홍반, 가려움증, 물집 등이 있으며 일반 화상과 달리 저온에서 천천히 진행되기 때문에 증상을 바로 인지하기 어려우므로 발견 즉시 시원한 물이나 생리식염수 등을 이용해 화상부위를 식히는 등의응급 처치 후 병원 진료 또는 119에 도움을 요청해야한다.



또한 전기장판, 난로 등을 장시간 사용할 경우 과열 및 관리 부주의로 인한 화재가 발생할 수 있으므로 기기 주변에 탈것이 없도록 정리하고 기기에 이상이 없는지 수시로 확인해 화재를 예방해야 한다.



김순영 구조구급팀장은 "한파에 대비하기 위해서는 실내 적정온도를 유지하고 외출 시 외부 온도를 확인해 적절한 옷차림을 준비해야 한다"며 "저온화상은 특히피부가 약한 노약자 및 영·유아에게서 쉽게 나타날 수 있으니 주의해달라"고 말했다. 당진=박승군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키움 상대 연습경기 8-0 완승…강경학 첫 홈런
  2. 대흥영화사 소제스튜디오 ‘일년만’, “대전시민 참여공간 만들어요”
  3. [포토 &] 옴마야, 꽃이 피었네
  4. 3천명 찾은 대전월드컵경기장 이색 응원문화 꿈틀…몸짓·박수로 표출
  5. 이민성 감독, 연패로 이어가지 않도록 준비할 것
  1. '무실점에 14득점' 달라진 한화이글스, 연습경기 쾌조
  2. 대전하나시티즌 홈개막전 부산에 1-2패
  3. [코로나19] 6일 0시 기준 백신접종자 29만6380명… 새로운 사회적 거리두기 언제쯤
  4. 국회 세종의사당, 세종 발전 촉매제 될까
  5. [영상] 이글스TV 뒤집어 놓은 샤론박 '박지영' 아나운서의 야구 중계 후기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