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신간소개 '그날 세계사 365', '세계는 넓고 갈곳은 많다'

[문화] 신간소개 '그날 세계사 365', '세계는 넓고 갈곳은 많다'

  • 승인 2021-01-21 15:35
  • 신문게재 2021-01-22 9면
  • 오희룡 기자오희룡 기자
1dlf 1vpdlwl
▲1일 1페이지 그날 세계사 365= 1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 365일 오늘의 역사를 읽을 수 있는 책이 출간됐다. '1일 1페이지 그날 세계사'는 국내는 물론, 아시아, 유럽, 아프리카, 아메리카 등 세계사의 이야기들이 사건, 역사, 정치, 경제, 문화, 건축, 발명품, 인물, 과학 등 총 9개의 카테고리로 분류돼 담겨 있다.

쿠바의 사회주의 혁명을 비롯해 최초의 달 탐사선, 옥스퍼드 영어 사전 등 매 꼭지마다 키워드를 넣어 그날 세계사의 특징이 한눈에 볼수 있도록 했다.

책은 우리가 이미 들어 알고 있지만 자세히는 알지 못하는 역사속 사건들을 쉽고 재미있게 설명한다. 또 이를 통해 역사속에서 인간의 참모습, 세계사의 뒷 이야기, 사건의 인고관계, 전쟁의 비극 등을 담아 세상에 대한 겸허한 시선을 발견해 볼수 있다.

또한 '그날 세계사 연대표'가 부록으로 추가해 시간대 별로 역사가 한눈에 들어 올수 있도록 구성했다. 백제현 저, 396쪽, 1만6000원



세계는 넓고
▲세계는 넓고 갈곳은 많다 =넓은 세상 가슴에 안고 떠난 박원용의 세계여행 유럽편인 '세계는 넓고 갈 곳은 많다1'는 유럽 46개국을 여행하며 여행자의 눈을 통해 각국의 역사와 정치, 문화, 예술 그리고 유럽인들의 생활상까지 한눈에 살펴 볼수 있다.

전통이 깊은 서유럽에서 부터 그간 자주 접할수 없었던 유럽 섬나라까지 빠짐없이 모두 담았다.

내전을 겪는 국가, 전쟁을 치른 국가, 종교 관련 성당과 문화재 그리고 예술품이 넘쳐나는 다양한 유럽 국가들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한권으로 읽을 수 있는 셈이다.

46개국을 모두 6개 분야로 분류했다.

저자 박원용은 30년전부터 여행을 시작해 2019년말까지 유엔가입국 193개국 중 내전 발생으로 갈수 없는 몇개국을 제외한 지구상에 존재하는 모든 국가를 다녀온바 있다. 박원용 저. 456쪽. 2만5000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키움 상대 연습경기 8-0 완승…강경학 첫 홈런
  2. [포토 &] 옴마야, 꽃이 피었네
  3. 대흥영화사 소제스튜디오 ‘일년만’, “대전시민 참여공간 만들어요”
  4. 3천명 찾은 대전월드컵경기장 이색 응원문화 꿈틀…몸짓·박수로 표출
  5. 이민성 감독, 연패로 이어가지 않도록 준비할 것
  1. '무실점에 14득점' 달라진 한화이글스, 연습경기 쾌조
  2. [영상] 이글스TV 뒤집어 놓은 샤론박 '박지영' 아나운서의 야구 중계 후기
  3. 대전하나시티즌 홈개막전 부산에 1-2패
  4. [코로나19] 6일 0시 기준 백신접종자 29만6380명… 새로운 사회적 거리두기 언제쯤
  5. 국회 세종의사당, 세종 발전 촉매제 될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