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기가정 지원 위해 2000만원 전달

위기가정 지원 위해 2000만원 전달

새로남교회에서 한밭종합사회복지관과 협력식 갖고 경제적 지원하다

  • 승인 2021-01-25 15:22
  • 한성일 기자한성일 기자
새로남
새로남교회(담임목사 오정호)는 24일 새로남교회 목양실에서 한밭종합사회복지관(관장 이강현)과 서구내 위기가정 지원을 위한 협력식을 갖고 위기가정 지원비로 2000만원을 전달했다.

새로남교회와 한밭종합사회복지관이 함께하는 서구 위기가정지원사업은 지난해부터 시작돼 올해로 2년 차를 맞는 사업으로 대전 서구 지역 내 갑작스러운 위기로 힘들어하는 가정을 발굴해 신속한 경제적 지원을 통해 위기를 해결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새로남1
이강현 한밭종합사회복지관 관장은 “새로남교회의 지원으로 지난 1년간 대전 서구 관내의 행정복지센터와 학교, 유관기관과의 협조쳬계를 구축해 긴급지원이 필요한 34가정에 위기지원금 1500만원을 전달했다”며 “이를 통해 사각지대에 있던 위기지원가정들이 희망을 안고 재기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고 밝혔다.

이 관장은 특히 "지난해에 이어 새로남교회에서 지역사회를 위해 귀한 결정을 해주셔서 감사하다”며 “올해 지원사업 후원금이 더욱 증액돼 많은 위기가정을 발굴하고 지원할 수 있게 돼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오정호 새로남교회 담임목사는 "소외되고 연약한 이웃을 돌아보는 귀한 사역을 한밭복지관과 함께 할 수 있어서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를 돌아보며 따뜻한 나눔 활동을 실천할 수 있도록 마음 모아 응원하고 뒤에서 열심히 지원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오 목사는 특히 “어려운 시기에 복지사각지대에서 위태롭게 버티고 있을 위기가정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강현 관장은 “올해 서구 위기가정지원사업은 2월부터 진행될 예정”이라며, “계속되는 코로나 19로 힘들어하는 위기가정과 다양한 문제에 노출된 위기가정에 지원금이 전달될 수 있도록 유연한 선정기준과 신청과정을 적용해 복지사각지대의 서비스 접근성을 더욱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성일 기자 hansung007@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날씨] 오늘내일 대기 건조 '화재주의'
  2. [새책] 프로블편러의 "나만 공감 안되는 거였어?"
  3. 대전하나시티즌, ‘2021시즌 홈 개막전’ 티켓 예매 2월 26일 시작
  4. [새책] 오늘 식사는 어땠나요? ...'식탁과 화해하기'
  5. (주)천연살균의학처, 대전시체육회 행사 방역 지원
  1. 대전 KGC인삼공사 여자배구, 현대건설 원정경기 박빙 승리
  2. [영상]대전 코로나 백신 1호 접종자는 누구? 대전 코로나 백신 도착부터 첫 접종까지
  3. [새책] "불길이 지나간 뒤에도 풀들은 다시 자란다" ...전차를 모는 기수들
  4. 2021시즌 K리그 자체제작팀 중계진 라인업 공개, 배성재-김대길 합류
  5. ‘2021 온택트 논산딸기축제’ 완판! 대박!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