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예술인, 제18회 한국대중음악상 후보 올랐다

논산예술인, 제18회 한국대중음악상 후보 올랐다

고니아 ‘A Tension’ 앨범, ‘최우수 재즈&크로스오버’ 부문
김형택(기타)·김민성(베이스)·김미정(장구) 등 3명 연주자

  • 승인 2021-01-27 00:52
  • 수정 2021-01-27 09:43
  • 장병일 기자장병일 기자
KakaoTalk_20210127_004418669_01
26일 제18회 한국대중음악상 후보가 공개됐다.

그룹 방탄소년단이 5개 부문 후보로 이름을 올리며 큰 화제가 되고 있는 한국대중음악상 올해의 음반 분야 중 ‘최우수 재즈&크로스오버(크로스오버 음반)’에 논산을 대표하는 김민성 기타리스트와 김미정 장구이스트가 활동하는 ‘고니아(리더 김형택)’가 후보에 올라 큰 화제다.

이번에 후보로 오른 고니아의 다섯 번째 앨범인 ‘A Tension’ 앨범은 지난 3년간 한국전통음악을 쉼 없이 연구하고 전통악기인 장구를 가미한 결과물이어서 더 큰 주목을 받고 있다.

KakaoTalk_20210127_004439961
기타리스트이자 고니아의 리더인 김형택씨는 “그동안 많은 우여곡절과 녹음과정에서의 생각지도 못했던 난제들 그리고 음원 발매 과정까지 쉽지 않았지만, 지난해 11월 마지막 날 음반이 발매되었다”며 “고니아의 김형택(기타), 김민성(베이스), 김미정(장구) 3명의 연주자가 만들어낸 새로운 K-jazz를 많이 들어주시고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또 “앨범 프로듀서를 해주신 이종수 감독님과 음반발매를 지원해주신 주니온 음반발매 지원사업 대표님과 담당자님께도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덧붙였다.

특히, 고니아와 가수 리아가 함께한 ‘경성연가’ 음원과 뮤비가 나와 음악관계자들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시상식은 오는 2월 28일 오후 6시 서울 노들섬 라이브하우스에서 온라인을 통해 중계하며 종합분야·장르분야·특별분야 특별상 수상자가 공개된다.


논산=장병일 기자 jang392107@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전통나래관 무형문화전수학교 수강생 모집
  2. 대전시체육회 73개 회원종목단체 회장 선출
  3. [날씨] 아침엔 추워요… 일교차 매우 커
  4. 대전경찰, 시장서 가방 통째로 들고 달아난 피의자 검거
  5. [영상]살빼고 복귀한 대전하나시티즌 공격수 바이오의 첫 연습훈련
  1. [나의 노래] 애니멀스의 'The House of The Rising Sun'
  2. 국립대전현충원, 3월 현충인물에 '홍준옥 애국지사'
  3. [일문일답]최원호 퓨처스 감독 "신인에게 프로선수 연습 루틴 주력"
  4. [영상] '한화이글스' 스프링 캠프 마지막 날의 소소한 에피소드
  5. [여자배구]KGC인삼공사 플레이오프 불씨 되살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