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올해 48개 수산사업 '200억 원 투자!'

태안군, 올해 48개 수산사업 '200억 원 투자!'

수산종자 매입방류사업, 수산물위판장 현대화사업 등 어촌 기반조성 통한 어업인의 안정적인 소득증대 나서

  • 승인 2021-01-27 09:58
  • 김준환 기자김준환 기자
꽃게 자연산란장 조성사업(근흥면 황골항) (1)
태안군이 지속가능한 어장환경 및 안정적인 수산물 공급기반 구축을 위해 다양한 지원 사업에 나섰다. 사진은 근흥면 황골항 꽃게 산란장 조성사업 모습.


태안군이 지속가능한 어장환경 및 안정적인 수산물 공급기반 구축으로 어업경쟁력을 확보하고 어민들의 안정적인 소득 증대를 위해 다양한 지원 사업에 나섰다.

27일 태안군은 올해 수산정책, 수산산업, 어업지도, 수산자원, 수산기술 5개 분야 48개 사업에 총 200억원을 투입한다고 밝혔다.

군은 어선원과 어선 및 어업인 안전공제 가입으로 각종 사고로부터 어민 등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고 재해발생 시 신속·공정하게 보상하기 위한 어선어업 정책보험료 지원과 수산물 축제 지원, 조건불리지역 수산직불제 사업 등을 추진한다.

신재생에너지 이용기술을 적용한 양식장에 히트펌프 등을 지원하는 친환경에너지 보급사업, 양식어장 정화사업, 양식수산물 재해보험 지원, 해삼서식환경 조성사업 등을 실시한다.

특히, 올해 신규 사업으로 ▲내수면 양식장 현대화 지원 ▲담수피해 패류양식장 환경개선 지원 ▲고품질 바지락생산을 위한 선별기 지원 ▲전복가두리양식장 고도화 지원 사업 등을 펼쳐, 양식어장 생산시설의 현대화 및 지역특화 수산물의 고부가가치 창출을 도모할 계획이다.

유실된 폐어구로 인한 어장환경 오염방지 및 수산피해 저감을 위한 생분해성 어구 보급사업을 비롯, 연안어선 감척사업, 해양포유류 혼획저감장치 보급 등을 추진한다.

또 수산자원 분야로는 태안 연안해역 특성에 적합한 경제성 어류·갑각류를 선정, 적기 방류를 통한 어족자원 조성으로 수산자원 회복 및 어업인 소득증대를 위한 수산종자매입 방류사업, 연안바다목장 조성사업, 양식마을어장 어장환경개선사업, 해적생물 구제사업 등을 펼친다.

이와 함께 노후된 위판장의 시설개선을 통해 안전한 수산물 공급체계를 구축하고 적정어가 유지로 어업인의 소득을 증대를 위해 수산물 위판장 현대화 사업과 지역 수산가공업체의 설비 개선 및 위생시설 확충 등을 통해 수산식품의 고부가 가치화와 식품 안전성을 확보하기 위한 수산물 산지가공 시설건립 사업도 함께 진행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지역 수산업의 경쟁력 강화와 생산성 향상을 위한 다양한 수산시책 발굴·추진을 통해 어업인의 소득을 안정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태안=김준환 기자 kjh419@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채프만 개막 앞두고 계약 해지 이유는?
  2. '정신재활시설' 수도권 편중… "지역 장애인 배제"
  3. [날씨] 오늘내일 대기 건조 '화재주의'
  4. [문화] '건반위의 구도자' 피아니스트 백건우 대전서 공연
  5. 대전하나시티즌 홈 개막전은 '아이들이 행복한 대전 만들기'로
  1. [새책] 프로블편러의 '나만 공감 안되는 거였어?"
  2. [새책] 오늘 식사는 어땠나요? ...'식탁과 화해하기'
  3. (주)천연살균의학처, 대전시체육회 행사 방역 지원
  4. 충청 주말까지 건조하고 강한 바람 '산불 조심 또 조심'
  5. 대전하나시티즌, ‘2021시즌 홈 개막전’ 티켓 예매 2월 26일 시작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