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생활체육 기지재…청소년 축구대회 한마당 개최

대전 생활체육 기지재…청소년 축구대회 한마당 개최

지난 21~22일까지 17개팀 참여
마스크 착용·체온측정 후 8인 경기

  • 승인 2021-02-23 10:46
  • 수정 2021-02-23 16:48
  • 임병안 기자임병안 기자
(210222)청소년스포츠한마당 축구대회 사진(2).
대전 안영생활체육시설단지에서 학생 선수들이 8:8 축구경기를 벌이고 있다.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선수는 마스크를 착용하고, 학부모는 유튜브 생중계로 시청했다.
대전시체육회가 청소년 축구대회를 열며 코로나19 속 생활체육에 시동을 걸었다.

대한체육회가 주최하고 대전시체육회, 대전시축구협회가 주관한 '2020 청소년스포츠한마당 축구대회'가 지난 20일부터 21일까지 안영생활체육시설단지내 야외 축구장에서 진행됐다.

학생선수와 일반학생이 선수 등록 여부나 소속에 상관없이 한 팀을 이룰수 있도록 개방된 이번 대회는 사전에 체온 측정과 경기 중 마스크를 착용하는 등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진행됐다.

U-10, U-12, U-15 전문선수반과 학생선수반 등 17개팀이 참가해 자웅을 겨뤘다.

이번 대회에서 U-10부는 참가선수 안전을 위해 전문선수반과 학생선수반으로 나눠 진행됐으며, 대회결과'U-10 전문선수반'은 한남유소년팀(감독 김진태)이, 'U-10 학생선수반'은 대전하나시티즌(감독 김용수), U-12부는 제일FC(감독 김규형), U-15부는 대전축구센터(감독 강현서)가 우승을 차지했다.

선수 8명을 한 팀으로 치뤄진 이번 대회는 기존 11명이 뛰는 축구에 비해 선수 개인당 패싱, 슈팅, 볼 터치 등이 훨씬 많아 기술을 습득하기 용이한 것으로 평가됐다.

또 시체육회는 학생 선수들의 경기를 유튜브 중계해 팀당 학부모 2명씩만 대회장 입장을 허용하고 다른 학부모들은 생중계를 시청하도록 했다.

대전시체육회 이승찬 회장은 "이번 대회는 청소년스포츠한마당대회의 취지에 맞게 선수와 비선수가 자유롭게 하나 되는 대회였으며, 앞으로도 청소년들을 위한 다양한 스포츠 활동을 지원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임병안 기자 victorylba@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흥영화사 소제스튜디오 ‘일년만’, “대전시민 참여공간 만들어요”
  2. [포토 &] 옴마야, 꽃이 피었네
  3. 3천명 찾은 대전월드컵경기장 이색 응원문화 꿈틀…몸짓·박수로 표출
  4. [영상] 이글스TV 뒤집어 놓은 샤론박 '박지영' 아나운서의 야구 중계 후기
  5. 이민성 감독, 연패로 이어가지 않도록 준비할 것
  1. 이응노미술관, 노인층 위한 '행복한 기억, 마음속 풍경산책'
  2. '무실점에 14득점' 달라진 한화이글스, 연습경기 쾌조
  3. [영상]꿈돌이, BJ핀아, 치어리더도 함께한 대전하나시티즌 홈 개막전
  4. 오주영 대한세팍타크로협회장, 아시아연맹 부회장 선출
  5. 대전하나시티즌 홈개막전 부산에 1-2패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