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산학교, 올해 첫 검정고시 앞두고 '열공'

대산학교, 올해 첫 검정고시 앞두고 '열공'

교사들, 자발적으로 과목 지도
동일한 환경서 모의시험 병행

  • 승인 2021-02-24 14:24
  • 송익준 기자송익준 기자
image01
▲법무부 대산학교(대전소년원) 학생들이 검정고시 시험공부에 열중하고 있다. /사진=대산학교 제공
법무부 대산학교(대전소년원)가 올해 첫 검정고시를 앞두고 학구열을 불태우고 있다.

최근 대산학교 학생들과 교사들은 2개월 남은 2021학년도 제1회 검정고시 준비에 여념이 없다. 교사들은 학업을 중단할 수밖에 없었던 학생들의 학력 취득을 위해 자발적으로 과목 지도에 전념하고 있다.

학생들도 공부에 집중하는 중이다. 한 학생은 "방황으로 얼룩진 학창시절을 반성하고 있다"며 "검정고시에 합격해 담임 선생님처럼 훌륭한 보호직 공무원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대산학교는 시험에 익숙하지 않은 학생들의 긴장감을 덜기 위해 동일한 환경의 모의시험도 병행할 계획이다.

윤일중 교장은 "학업을 또다시 포기하지 않도록 틀에 박힌 학습 과정을 일방적으로 주입하지 않고 있다"며 "아이들 수준에 맞는 공부방법을 연구하고 적용하는 게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말했다.
송익준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FA 이소영 영입 KGC인삼공사 배구단, 새 외국인 선수 누구?
  2. 대전하나시티즌 이랜드에 2-1승, 리그 4연승
  3. 이민성, 선수들 경기에 임하는 자세가 좋았다
  4. 한화이글스 타선 침체 속 투수진 '고전분투'
  5. 리그 단독 1위 시티즌, 성적+흥행 두마리 토끼 잡았다
  1. 이민성 감독, 이랜드전 전반에 모든 것을 쏟아 붓겠다
  2. 새총리 후보자에 김부겸…충청권 반색
  3. [한성일이 만난 사람]정효선 (주)삼이씨앤지(삼일 리드텍) 대표이사 회장
  4. [오늘과 내일] 나는 잘하고 있습니다
  5. 정부세종청사, 나라꽃동산에 교육체험용 10대 유실수 식재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