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 주말까지 건조하고 강한 바람 '산불 조심 또 조심'

충청 주말까지 건조하고 강한 바람 '산불 조심 또 조심'

충남 서해안 강풍… 기상청 "시설물 피해 주의"

  • 승인 2021-02-25 16:32
  • 임효인 기자임효인 기자
23
26~28일 우리나라 주변 기압계 모식도. 대전기상청 제공
충청권 대기가 연일 건조한 가운데 오는 주말까지 강풍이 예보돼 각종 시설물 피해를 비롯한 화재에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대전기상청은 25일 오전 10시를 기해 대전과 세종의 건조특보는 해제됐으나 다시 대기가 건조해질 것으로 관측돼 오는 28일까지 산불 등 피해 대비를 당부했다.

충남 서해안은 26일부터 시속 30~40km, 초속 8~12m의 바람이 강하게 불 것으로 예상되며 그 밖의 지역에서도 시속 20~20km, 초속 5~9m의 바람이 부는 곳이 있겠다.

이번 강풍은 우리나라를 기준으로 남쪽에는 저기압, 북쪽에는 고기압이 위치하며 동풍의 영향으로 형성됐다.

대전기상청은 "최근 대기가 건조한 상태에서 앞으로 바람까지 강해짐에 따라 화재 발생 시 큰불로 이어질 가능성이 커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며 "산행 등 야외활동 시 화기물 소지와 흡연을 자제하고 논·밭두렁 태우기와 쓰레기 소각, 허용된 지역 외 취사 자제 등 산불과 각종 화재 예방에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임효인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날씨] 내일까지 아침 기온 쌀쌀해요
  2. 41번째 장애인의 날… 여전한 그들의 아픔
  3. 용인 수지구, 고기동 계곡 인도교·데크 설치 등 정비 완료
  4. 둔산 국화아파트 통합리모델링 추진에 인근단지도 '꿈틀'
  5. 오픈 4개월 남은 대전 신세계 사이언스콤플렉스, 지역상생 얼마나 보여줄까
  1. '상암동 긴장하라' 고양 방송영상밸리 본격화
  2. 홍문표 "전대 정권교체 교두보…黨 자강시급"
  3. 내포신도시 CCTV 가동 일제 중단... 범죄 사각지대 발생 우려
  4. 대학생 공유차 사망사고...안전 경각심.제도개선 필요
  5. 대전 선화지역주택조합 사업 본격 시동… 순항할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