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통대학교, 개인형 이동장치 안전관리 규정 마련 및 관련 시설 확충

한국교통대학교, 개인형 이동장치 안전관리 규정 마련 및 관련 시설 확충

  • 승인 2021-02-26 11:17
  • 최병수 기자최병수 기자
KakaoTalk_20210225_111334649
한국교통대학교(총장 박준훈)는 26일 최근 사회적 쟁점으로 떠오르고 있는 개인형 이동장치(전동킥보드, 전동 휠 등) 관련 사고로부터 안전한 캠퍼스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개인형 이동장치 안전관리 규정'을 제정하고 관련 시설을 확충했다고 밝혔다.

한국교통대학교 개인형 이동장치 안전관리 규정에는 개인형 이동장치의 등록 및 운행 규칙, 충전 및 주차, 이용자의 의무 및 안전교육 등을 규정하여 대학 내 개인형 이동장치 사용자 및 보행자의 안전을 확보하는데 주안점을 두었다.

특히, 캠퍼스(충주, 증평, 의왕) 전 구간에 개인형 이동장치 최고속도 (25km/h 이하)를 제한하는 표지판을 설치했으며, 강의동 주변에 개인형 이동장치 전용 주차구역을 설치했고, 공용 충전시설을 설치해 충전 시 발생할 수 있는 화재를 예방했다.

국립한국교통대학교 박준훈 총장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개인형 이동장치로부터 안전한 캠퍼스 환경을 조성하기 위하여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으며, 향후에도 학생회와 더불어 학생들의 안전의식을 제고하는 캠페인 등을 펼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이랜드에 2-1승, 리그 4연승
  2. 이민성, 선수들 경기에 임하는 자세가 좋았다
  3. 리그 단독 1위 시티즌, 성적+흥행 두마리 토끼 잡았다
  4. 한화이글스 타선 침체 속 투수진 '고전분투'
  5. 이민성 감독, 이랜드전 전반에 모든 것을 쏟아 붓겠다
  1. 새총리 후보자에 김부겸…충청권 반색
  2. [한성일이 만난 사람]정효선 (주)삼이씨앤지(삼일 리드텍) 대표이사 회장
  3. [전문인칼럼]이제는 '물류'에 집중할 때다
  4. [오늘과 내일] 나는 잘하고 있습니다
  5. 정부세종청사, 나라꽃동산에 교육체험용 10대 유실수 식재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