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거리두기 2단계 격상] 7일부터 오후 6시 한차례만 재난문자 보낸다

[대전 거리두기 2단계 격상] 7일부터 오후 6시 한차례만 재난문자 보낸다

최근 확진자 급증 불구 일부 시민들 심각성 인지 못해
국민청원, 지자체 항의 빗발치자 문자 송출 다시 재개
시 "18시, 매일 1차례씩, 기본 발생 사항만 담아 발송"

  • 승인 2021-04-07 16:33
  • 수정 2021-04-07 17:12
  • 신문게재 2021-04-08 3면
  • 신가람 기자신가람 기자
재난문자 송출 제한으로 인해 코로나 감염 심각성을 인지 못 한다는 항의가 빗발치자 방역 당국은 재난 문자 송출을 재개하기로 했다.

최근 확진자 급증으로 인해 개인 방역지침이 중요해진 만큼, 재난 문자를 통해 다시 코로나 19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겠다는 입장이다.

다만, 이번에 재개되는 재난 문자는 발생 현황 등 가장 기본적인 사항이 담아 매일 1차례씩만 송출할 예정이다.

대전시는 지난 3일부터 행안부가 지정한 코로나 19 재난문자 운영 매뉴얼에 송출 금지를 유지하고 있었다. 재난문자 송출 금지사항은 국민이 보편적으로 알고 있는 방역수칙, 지자체 코로나 19 대응실적홍보와 시설 개·폐 상황, 중대본이 송출한 사항과 같거나 유사한 사항 중복 송출, 심야 시간인 밤 10시부터 오전 7시까지 송출, 확진자 발생 상황 및 동선, 지자체 조치계획 등이 있다.

이는 코로나 19가 장기간 이어지는 상황에서 매일 수차례 울리는 재난문자가 국민의 피로감을 키운다는 여론을 고려한 조치다.

KakaoTalk_20210407_113801835
하지만 이러한 조치가 시행되자 청와대 국민청원을 포함해 각 지자체의 요구가 빗발쳤다. 그동안 재난 문자로 코로나 발생 현황 여부를 파악하던 시민들의 정보를 알 수 없게 됐다는 불만이 대다수다.

갈마동에 거주하는 정다혜(27) 씨는 "최근에는 재난 문자 소식이 없어 지역 내 코로나가 잠잠해진 줄 알았는데, 학원발 집단 감염 등 사태가 더 심각해졌다는 걸 최근에 알았다"며 "그동안 재난 문자를 보고 지역 내 코로나 분위기를 짐작할 수 있는데 나중에는 시민들의 방역 의식까지 무뎌질까 봐 우려스럽다"고 말했다.

특히 7일부터는 국내 코로나 19 신규 확진자가 600명대로 급증하고 대전도 학원발 집단 감염, 2단계 격상 등 심각한 상황이 이어지면서 재난문자 송출은 더욱 필요하다는 목소리다.

최근 행안부는 코로나 19 재난 문자 송출에 대한 제한 조치를 다시 완화하기로 했다. 바뀐 매뉴얼은 지자체 요구를 반영해 하루 동안 발생한 전체 신규 확진자 현황을 매일 1차례 송출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골자다. 또 자치단체장이 시급하게 주민들에게 알려야 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한 사항은 지자체에서 먼저 송출한 이후에 소명하도록 했다.

대전시도 매일 18시에 1차례 코로나 19 재난 문자를 발송하겠다고 밝혔다. 다만 단순 확진자 발생 정보 문자는 계속 송출 금지된다.

대전시 관계자는 "이날(7일) 오후 6시부터 하루 1차례씩 당일에 코로나 확진자가 몇 명 발생했는지, 확진자의 지역구 등 가장 기본적인 정보만 담긴 재난 문자를 송출할 계획"이라며 "최근 대전지역 내 확산세가 이어지고 있는 만큼 재난 문자를 통해서라도 시민들의 방역의식을 바로잡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신가람 기자 shin9692@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체육포럼, 2027 하계 U대회 충청권 공동유치 지지 선언
  2. 대전 골령골 내달 유해 발굴 앞 진혼제… 허 시장, 적극지원 약속
  3. 연속 매진 행렬! 대전하나시티즌 5월 홈경기 티켓 오픈
  4. [문화리뷰] 베일 벗은 ‘적벽대전’, “대전역사 재조명 의미vs스토리텔링 부족” 의견 엇갈려
  5. 국비지원 선정됐지만 지자체 "예산 없어"... 지역예술단체 공연 '좌초' 위기
  1. [날씨] 당분간 대기 건조...기온 어제보다 낮아요
  2. 골린이의 똑딱이 도전! 레슨프로 박현경과 함께하는 골프로그! 골린이 100일만에 필드보내기(3)
  3. [올랑올랑 새책] 이곳에 볕이 잘 듭니다
  4. 봉안당 아너스톤 BI, ‘IF 디자인 어워드 2021’ 본상 수상 영예
  5. 경찰, 여아 사망관련 어린이집 원장 영장 재신청 한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