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거리두기 2단계 격상] 고3 확진자 수두룩한데 매일등교 우려

[대전 거리두기 2단계 격상] 고3 확진자 수두룩한데 매일등교 우려

교육청 거리두기 2단계 밀집도 조정
초·중 3분의 1 원칙, 고교 3분의 2 이내
고3, 초1~2 매일등교 두고 불안 목소리
교육청 "확진지역 원격 유도, 방역 총력"

  • 승인 2021-04-07 16:28
  • 수정 2021-04-07 18:02
  • 신문게재 2021-04-08 3면
  • 조훈희 기자조훈희 기자
확진자
코로나19 확산세가 학교와 학원을 대상으로 급속적으로 퍼져나가고 있는 가운데 6일 대전 동구의 한 고등학교에서 학생들이 검사를 받고 있다. 이성희 기자 token77@
대전의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으로 교육당국이 대책을 마련한 가운데, 매일 등교를 둘러싸고 불안 목소리가 나온다.

2단계에 따른 조치를 적용하기로 했지만, 확진자가 꾸준한 상황에서 초등학교 1~2학년, 고등학교 3학년 학생의 매일등교 등에 위기감이 나온다는 판단에서다.

7일 대전시는 집단 감염이 잇따르자 대전시는 사회적 거리 두기를 2단계로 격상하기로 했다. 대전에서는 지난달 31일부터 6일까지 1주일 동안 모두 173명이 확진돼 하루 평균 24.6명꼴로 확진자가 나온 셈이다.

대전교육청은 거리두기 2단계에 맞춰 밀집도 조정에 나섰다. 초·중학교는 3분의 1을 원칙으로 하되, 학교 규모에 따라 조정이 가능하도록 했다. 고등학교는 3분의 2 이내로 현행과 동일하게 운영하기로 했다.

초·중학교 중 600명 이하 학교는 3분의 2까지 등교가 가능하고, 600명~1000명 학교는 의견수렴을 거쳐 3분의 2 등교가 가능하다. 1000명 초과 학교는 3분의 1 이내를 준수하도록 했다. 다만 기초학력 보장을 위해 초등 1~2학년은 밀집도 대상 제외해 현행과 같이 매일 등교, 고3 학생 매일등교 원칙도 그대로 유지하기로 했다.

문제는 코로나19 확진자가 속출하는 상황에서 매일등교 원칙에 따른 우려감이 작용한다는 점이다. 이날 오전까지 학원발 감염으로 43명이 확진됐는데, 이중 고3을 보면, 명석고 27명, 대전여고 5명, 우송고 3명, 송촌고 1명 등으로 36명이 고3학생으로 확인됐다.

이미 확진자 학교는 원격수업으로 전환했지만, 이 같은 상황에서의 매일 등교는 불안하다는 목소리도 나온다. 이날 오후 6시 기준 학원발 확진자는 총 69명이다. 이 가운데 10대 학생은 52명으로 집계됐다. 이미 확진자가 나온 학교는 연쇄감염까지 인근 중·고등학교 7곳이 내주까지 원격수업으로 전환했고, 인근 학교 20여 곳(유치원포함)에 자율적 등교조정에 대해 수요를 조사하는 등 피해가 막심하기 때문이다.

이에 대해 교육청 관계자는 "고3의 경우 매일 등교가 원칙이지만, 확진자가 나오거나, 많아지는 지역에 따라 기준은 달라질 수 있다"며 "주변 학교에 확진자가 많다면 그 지역에 한해 자체적으로 고3 학생의 원격전환을 유도하고 있다"고 말했다.

학원발 감염이 심해지는 만큼 격상한 거리두기에 따른 조치가 제대로 이뤄져야 한다는 주장도 있다.

이에 대해 설동호 대전교육감은 "학원을 매개로 확진자가 발생해 합동특별점검담을 구성하고 8일부터 전체 3690개 학원과 교습소에 대해 전수 방역 점검을 실시해 위반 시 엄정하게 조치하겠다"며 "시와 경찰청과 같이 협력해 안전과 건강을 위한 모든 역량을 기를 수 있도록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조훈희 기자 chh7955@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체육포럼, 2027 하계 U대회 충청권 공동유치 지지 선언
  2. 대전 골령골 내달 유해 발굴 앞 진혼제… 허 시장, 적극지원 약속
  3. 연속 매진 행렬! 대전하나시티즌 5월 홈경기 티켓 오픈
  4. [문화리뷰] 베일 벗은 ‘적벽대전’, “대전역사 재조명 의미vs스토리텔링 부족” 의견 엇갈려
  5. 국비지원 선정됐지만 지자체 "예산 없어"... 지역예술단체 공연 '좌초' 위기
  1. [날씨] 당분간 대기 건조...기온 어제보다 낮아요
  2. 골린이의 똑딱이 도전! 레슨프로 박현경과 함께하는 골프로그! 골린이 100일만에 필드보내기(3)
  3. [올랑올랑 새책] 이곳에 볕이 잘 듭니다
  4. 봉안당 아너스톤 BI, ‘IF 디자인 어워드 2021’ 본상 수상 영예
  5. 경찰, 여아 사망관련 어린이집 원장 영장 재신청 한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