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공동주택 절전소사업 성과…4200만원 절감

세종 공동주택 절전소사업 성과…4200만원 절감

아파트단지 4곳 절전사업소 통해 전기료 절약
올해 신규 단지 9곳 절전소사업 확대

  • 승인 2020-01-16 10:20
  • 임병안 기자임병안 기자
세종시가 지난해 주민공동체를 중심으로 세종절전소 운영을 통해 전년대비 4200만 원의 비용 절감효과를 거뒀다.

세종절전소는 작년 1월 관내 공동주택단지 4곳을 시범단지로 선정, 한 해 동안 운영한 결과 4곳 전체에서 절감한 에너지는 30만㎾h에 이르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는 전년대비 1.9% 줄어든 수치로, 전기세로 환산할 경우 약 4200만 원에 해당한다.

이외에도 세종절전소는 절전 교육, 페스티벌 등을 통해 절전 분위기 확산 및 주민공동체 활성화에 크게 이바지했다.

이에 시는 올해에도 다양한 세종절전소 활동을 추진하기로 하고 16일 시청 세종실에서 신규 '세종절전소' 아파트단지 9곳과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로써 올해 세종절전소 참여 아파트단지는 지난해 시범실시한 4곳에 더해 총 13곳으로 늘었다.

올해 신규 참여단지는 새뜸1단지, 새뜸4단지, 새뜸6단지, 새뜸11단지, 범지기1단지, 범지기8단지, 새샘6단지, 조치원자이아파트, 죽림신동아파밀리에 등 9곳이다.

시는 신규 아파트단지와 지난해 사업추진 과정과 성과를 공유하는 한편, 아파트단지 주민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절전 실천 활동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권영석 경제정책과장은 "올해 세종절전소에는 구도심권 아파트단지도 2곳이 포함돼 신·구도심을 아우르는 절전 분위기 확산을 이끌 것"이라며 "앞으로도 세종절전소를 통해 절약활동을 확대 추진해나가며 에너지 절약·자급도시 세종 구축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세종=임병안 기자 victorylb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충청의 아들' 손흥민, 아시아인 최초 한 경기 4골로 새역사
  2. [한국박스오피스 38주차] 보이콧 논란 빠진 ‘뮬란’, 삼일 천하로 끝날까?
  3. 해외입국 자가격리 위반 20대 벌금 300만원 선고
  4. [새책] 고해성사를 하듯, 다시 처음 시를 쓰듯… 김선희 시인 '올 것만 같다'
  5. [릴레이 인터뷰] 방기봉 "체육계의 가장 큰 힘은 지역민들의 관심"
  1. [날씨]아침기온 낮아 쌀쌀, "건강관리 유의를"
  2. 화성시, 전투기 소음 피해 조사, 직접 확인하세요!
  3. [로또당첨결과] 929회 1등 탄생한 명당은?
  4. 비비씨 코스닥 상장 입성 첫날 19.35% 하락
  5. 서산 화곡저수지 인근 차량서 3명 숨진 채 발견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