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보기] 혼자 기도하는 청년

[세상보기] 혼자 기도하는 청년

유낙준 대한성공회 관구장·대전교구장

  • 승인 2020-05-21 09:42
  • 수정 2020-05-21 09:42
  • 김성현 기자김성현 기자
2020041601001496500060131
유낙준 주교
'혼밥은 혼자 먹는 밥을 뜻하는 외로움이 담긴 청년들의 언어입니다. 그런데 혼도는 무엇인가요?' 라고 질문을 하는 청년에게 '혼도는 혼자 기도한다는 뜻이에요'라고 답을 했습니다.

혼도는 최근 중국 우한에서 처음 발생한 뒤 전 세계로 확산 된 새로운 유형의 코로나바이러스에 의한 호흡기 감염 질환인 코로나 바이러스감염증-19(COVID-19)로 인해 외출자제, 사회적 거리두기 등의 감염 방지 분위기에 함께 기도하기보단 혼자 기도하는 청년들이 많아지면서 생긴 말입니다.

이처럼 작은 바이러스가 인류 전체를 불확실성의 시대 안으로 몰아쳐 불안이 높을 시기에 '혼도'라는 말이 나왔습니다. 사회적 거리두기와 비 대면적 삶이 지속되면서 혼자서 기도하는 시간이 많아진 청년들의 언어 속에 혼도라는 언어가 나왔다는 것이 신기하기도 합니다.

신을 만나는 완벽한 날을 주일이라고 여겼는데 주일이 주중의 날과 별반 다르지 않게 습관적인 일상의 날로 맞이하게 작은 바이러스가 우리를 몰아친 것입니다.

이에 대해 홀로 신을 만나는 완벽한 시간을 세우는 홀로 기도하는 시간을 가진 청년이 있다는 것이 새롭게 보였습니다. 누군가와 함께하고자 하는 열정이 가득할 청년이 홀로 신을 만나는 기도하는 시간을 가진다는 것이 작은 바이러스에 대한 가치 있는 대처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열정과 기도가 함께 균형을 맞추기 어려운데 기도와 열정을 청년의 삶에서 세우는 것이 새로운 시대의 삶의 방법이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나를 주장하는 나 중심 사회에서 나 아닌 다른 이가 내 안에 존재하게 하는 시간이 기도입니다. 그래서 기도는 나 아닌 다른 존재와 함께 사는 길이기도 합니다. 그래서 다른 존재와 함께 사는 길로 미래를 세우는 기도하는 청년은 몸과 마음과 영혼을 담은 자리가 됩니다. 작은 바이러스로 인하여 몸만을 위해서 산 지난날을 박물관에서 찾게 하고 이제는 몸과 영혼과 마음이 함께 사는 시대를 혼자 기도하는 청년을 통해 여는 모습을 본 것입니다.

모두가 불안 속에 빠져 있는 상황에서 홀로 기도하는 청년은 기도하는 자리를 이용시설로 여기지 않게 하고, 기도하는 자리가 경건한 거룩한 자리라는 것을 깨닫게 해 주었습니다. 기도는 그렇게 나의 자리 안에 다른 존재를 들어오게 합니다. 인간은 이렇게 경건한 거룩한 자리 없이는 살 수 없는 존재입니다. 지하철 안과 집 안에서 늘 스마트폰을 잡고 사는 '폰안의 인종 Phone Sapience'이라고 핀잔받는 청년이지만 새로운 시대를 여는 기도하는 청년이기도 합니다. 내 안에 다른 존재를 받아들이려고 폰으로 들어가고 나오고를 반복하면서 신을 만납니다.

자신에게 맡겨진 선물과 사랑을 주면서 세상을 조금씩 앞으로 나아가려는 우리 시대의 청년입니다. 작은 바이러스가 미래를 새롭게 세우는 청년들의 성장을 방해하지만, 청년들의 혼도로 인해 성장을 방해하는 작은 바이러스를 넘어서게 한다는 사실입니다.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경건하고 거룩한 시간을 갖고자 원한다는 사실을 잊어서는 안 됩니다. 특히 외로운 청년들이 혼도로 경건하고 거룩한 시간을 지니고 있다는데 대해 어른들이 박수로 환영해 주기를 바라는 바입니다. 그렇게 청년들은 작은 바이러스로 인해 불안해한 인류를 구하려 애쓰고 있습니다.

'시간은 신의 전령입니다'는 말처럼 청년의 시간은 확실한 신의 전령으로 채워져 있습니다. 새로운 시대를 이끌 청년들이기 때문입니다. 인생이 다른 방향으로 밀릴 때 부서지지 않는 사람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부서지는 청년의 시기는 혼자 기도하는 혼도를 가장 많이 합니다. 청년으로부터 혼도를 배워 모두가 낡은 "정상적인"것을 기꺼이 위로하고, 새롭고, 친절하며, 더 좋은 것을 함께 만들기를 바랍니다./유낙준 대한성공회 관구장·대전교구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체육회 ‘생활체육프로그램 개발·보급사업’ 운영
  2.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1위로 올라서
  3. 대전하나시티즌 홈 첫승! 안산에 1-0 승리
  4. 충남대병원 의생명연구원, ㈜쉐마 공동연구 업무협약 체결
  5. 대전시립무용단 군상 앵콜공연 오픈리허설… "우리네 군상이 바로 여기에"
  1. [오늘날씨] 5월 27일(수) 전국 쾌청, 한낮 따뜻...“강한 자외선 주의하세요”
  2. [영상]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 스윙시 올바른 팔동작과 기본 포지션
  3. [새책] 질문이 보여주는 생각의 힘… '허튼 생각 : 살아간다는 건 뭘까'
  4. [한줄서가] 어떤 남자를 스치다, 우리도 대한민국의 국가대표다, 두려울 것 없는 녀석들 등
  5. [날씨] 맑은 하늘에 한낮 25도까지 올라… 28일 오후 다시 비소식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