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집 커지는 저축은행 총자산 82조 돌파…'대출증가 원인'

몸집 커지는 저축은행 총자산 82조 돌파…'대출증가 원인'

금융감독원 저축은행 79곳 잠정집계 결과
이자이익 2조4268억원 작년보다 2651억원↑

  • 승인 2020-09-08 15:49
  • 임병안 기자임병안 기자
저축은행
올 상반기 국내 저축은행들의 당기순이익은 684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4.5% 늘어나 역대 최대 수익을 기록했다.

8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6월 말 기준 79개 저축은행의 총자산은 82조 6000억원으로 지난해 말 대비 5조 4000억원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대출 규모 확대에 따른 이자이익 확대가 순이익 증가를 이끌었다. 올 상반기 총대출은 지난해 말 65조 원보다 4조 3000억원 증가한 69조 3000억원을 기록했다.

이에 따라 이자이익은 2조 4268억원으로 지난해 상반기보다 2651억원 증가했다. 국내 저축은행 올 상반기 당기순이익은 6840억 원으로 전년 동기(5976억원) 대비 864억원 증가했다. 금융감독원은 저축은행 업권의 성장세가 지속되면서 양호한 영업실적을 지속할 것으로 전망된다.

저축은행 연체율도 2018년 4.3%에서 지난 6월 기준 3.7%대로 개선돼 국제결제은행(BIS) 기준 자기자본비율은 같은 기간 14.3%에서 14.8%로 확대됐다.

금융감독원 관계자는 "코로나19 잠재위험이 현실화될 가능성이 남아 있다"라며 "대손충당금 추가적립 등을 통해 저축은행이 손실흡수능력을 선제적으로 높이도록 유도하겠다"라고 밝혔다.
임병안 기자 victorylb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고암 이응노 작품 대전 지하철역에서 본다
  2. 대전도시공사 손영기, 전국 펜싱선수권 정상
  3. [리허설현장을가다] 마당극패 우금치 망자들의 아픔 어루만질 '적벽대전'
  4. [날씨]아침 기온 낮아 춥겠고 서해안 풍랑주의보
  5. 한화이글스 , 2021 신인 선수 계약 완료
  1. 대전하나시티즌 플레이오프 희망 이어갈 수 있을까?
  2. 코로나19에 따른 헬스장 계약분쟁 '소비자 주의보'
  3. 대전교도소 옛 경비교도대, 대체복무 교육센터 전환
  4. [대전기록프로젝트] 그리움과 닮은 골목
  5. [속보] 대전교육청 외국인 학생에게도 양육비 지원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