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앞두고 세종시 곳곳 온정의 손길 이어져

추석 앞두고 세종시 곳곳 온정의 손길 이어져

해수부 노조 취약계층 후원물품 기탁
한국중부발전, 영재건설 기부 릴레이
연동면 후원자 직집지은 햅쌀 나눔도

  • 승인 2020-09-23 19:53
  • 신문게재 2020-09-24 5면
  • 고미선 기자고미선 기자
게티
/게티이미지뱅크 제공
추석을 1주일 앞두고 세종시 곳곳에서 어려운 이웃을 돕는 온정이 이어져 지역사회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해양수산부 노동조합은 23일 세종시 장군면 내 취약계층 가구에 후원물품을 기탁했다.

이날 해수부 노조와 농협정부세종청사금융센터, 수협은행세종금융센터는 장군면 면사무소에서 백미(10㎏) 100포, 라면, 화장지 등 400만 원 상당의 물품을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 전했다.

기탁받은 물품은 지역 내 독거노인, 장애인, 한부모 등 취약계층 70가구와 에스더학교 지역아동센터에 전달할 예정이다.

고진호 해수부 노조위원장은 "코로나가 장기화하면서 추석 명절을 앞두고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을 저소득 가구에 조금이나마 위로와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이웃을 위해 다양하고, 지속적인 나눔 활동을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앞서 한국중부발전(세종발전본부)도 이번 명절 기간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해 달라며 여민전 기프트 카드 5만 원권 40매를 한솔동주민센터에 기탁했으며, 관내 업체인 영재건설도 코로나19에 취약한 저소득층을 위해 KF94 마스크 3000매를 전달하는 등 기부 릴레이가 이어지고 있다.

직접 농사지은 햅쌀을 어려운 가정을 위해 나눈 사례도 있다.

김은기 연동면 주민자치회장과 최태분 생활안전협의회장은 한 해 동안 정성스럽게 농사지은 햅쌀(4㎏) 88포를 연동면에 기부했다.

김은기 회장과 최태분 회장은 "추석명절을 앞두고 개인의 작은 정성을 모아 지역 내 코로나19로 지속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리 이웃을 위한 작은 선물을 드리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연동면은 이번에 기탁받은 햅쌀을 추석 전까지 관내 독거노인, 한부모가정 등 저소득층 이웃에게 가구당 1포씩 전달할 계획이다.
세종=고미선 기자 misunyd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청 철인 3종팀, 문체부장관배 대회 개인전.단체전우승
  2.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보유 주식 현황
  3. 대전 동부경찰서, 대동천 산책로 색단장
  4. '나무를 바라보는 아홉가지 시선' 백향기 작가 작품전
  5. [포토 &] 새의 죽음
  1. [날씨] 아침기온 5도 내외로 쌀쌀… 일교차 당분간 커
  2. [주말 사건사고] 대전·충남서 화재·교통 사망사고
  3. 한화이글스와 함께하는 헌혈 캠페인 진행
  4. 대전테미예술창작센터, 8기 입주예술가 공모
  5. 지역서점과 함께하는 2020 대전 책잔치 한마당 팡파르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