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여고, 위안부 피해자 청소년작품 공모전서 여성가족부장관상

천안여고, 위안부 피해자 청소년작품 공모전서 여성가족부장관상

  • 승인 2020-11-26 10:55
  • 박지현 기자박지현 기자


천안여자고등학교 댄스동아리 '위비'가 2020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관련 청소년작품공모전에서 여성가족부장관상(장려상)을 수상했다고 26일 밝혔다.

여성가족부 주관으로 열린 이번 청소년작품공모전은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비롯한 분쟁으로 인한 폭력과 인권 평화를 공모 주제로 진행됐다.

앞서 위비는 2020 충남 청소년동아리 온라인 경진대회 우수상(충남청소년진흥원장상)과 제7회 청소년 댄스동아리 경연대회 최우수상(천안시청소년수련원장상)을 수상한 바 있다.

학교 관계자는 "상금 30만원은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에게 도움이 되는 곳에 기부하겠다는 학생들의 뜻에 따라 전액 기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천안=박지현 기자 alfzlal@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포토 &] 하늘에서 호빵이 내려와
  2. 법정법인화 전환부터 체육진흥 연구용까지…민선 대전체육회 '분주'
  3. 한화이글스 코로나19 뚫고 외국인 선수 입국완료
  4. [날씨] 충남 출근길 눈 조심하세요
  5. '남성은 숙직, 여성은 재택' 대전 여성 재택숙직제 '갑론을박'
  1. [영상]지옥훈련의 시작! 어서와 거제는 처음이지? 대전하나시티즌의 거제 전지훈련
  2. 대전 도마변동 12구역 조합설립 총회 완료… 사업 본격화
  3. 포항시, 포항사랑상품권 10% 특별할인
  4. 매장 취식 허용 첫날 카페 ‘활기’... 시간제한 "실효성 없어" 목소리도
  5. '경쟁력 강화' 충남대 학제개편 '득될까 실될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