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슈머, ESG 관심 있다면 주목"…대전디자인진흥원 시민참여 행사 연다

  • 정치/행정
  • 대전

"그린슈머, ESG 관심 있다면 주목"…대전디자인진흥원 시민참여 행사 연다

2023 대전디자인페스타 연계 시민체험교육, 디자인 포럼 진행
현명한 소비 위한 ESG 디자인 구상, PCR 소재 활용 체험활동도
포럼에는 강대훈 워크인투코리아 대표, 오상진 경희대 교수 참여

  • 승인 2023-12-04 15:27
  • 정바름 기자정바름 기자
231128_포스터 최종-01
대전디자인진흥원은 ‘2023 대전디자인페스타’와 연계해 12월 6일부터 7일까지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체험 교육·디자인 포럼 행사를 선보인다.

대전디자인페스타는 디자인 사업의 미래를 전망하기 위해 시민, 디자이너, 산·학·연 전문가, 학생 등 다양한 계층이 참여하는 네트워킹 축제다. 디자인과 ESG 융화 주제강연, 시민체험 활동 등을 통해 디자인 문화를 확산하겠다는 취지다.

우선 ‘더 나은 ESG 디자인’을 주제로 시민체험 교육 행사가 12월 6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유성구 관평동 대전디자인진흥원 4층 스타트업 스튜디오에서 열린다. 행사는 ESG 경영과 소비자 주권을 주제로 하는 '그린슈머 발굴 디자인 아이데이션'과 '버려지는 것의 재발견', '나의 그린슈머 계획 공유하기' 등을 진행한다.

ESG를 실현할 수 있는 디자인과 그린슈머, 현명한 소비에 대해 고민해보는 자리다. 그린슈머는 그린(green)과 컨슈머(consumer)의 합성어로 친환경 제품을 선호하는 소비자다.



이날 시민들은 환경을 위해 일상에서 소비되는 제품들이 어떻게 디자인되고 소비돼야 하는지 생각해보고 소비자 주권과 문제를 개선하기 위해 새로운 아이디어를 제안할 수 있다.

병뚜껑 키링 만들기 등 PCR 소재를 활용한 체험 활동도 할 수 있다. 현명한 소비가 우리 일상과 환경을 어떻게 바꾸는지, 사람과 지구를 위한 나의 소비 계획을 참여자들과 공유해 보는 시간도 가질 예정이다.

디자인 포럼도 연다. 진흥원은 '1% Better Design Forum'을 7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대전디자인진흥원 1층 대강당에서 열 계획이다. 강대훈 워크인투코리아 대표와 오상진 경희대 국제대학원 교수가 강연자로 나서 디자인은 어떻게 우리 삶을 바꾸는가를 주제로 심도 높은 강연을 할 계획이다.

대전디자인진흥원 관계자는 "행사를 통해 현명한 소비가 만들어가는 삶의 변화를 상상해보는 시간을 가질 수 있다"며 "시민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정바름 기자 niya15@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 도시철도 3~5호선 밑그림 올 상반기 윤곽
  2. 대전 도안지구 2단계 도시개발사업 탄력 받을까… 2-2지구 사업계획 '승인'
  3. 서산공항 탄력받는다… 군사보호보호구역 해제로 주변개발 가능해져
  4. '지역 발전 기대' 군사보호구역 대규모 해제… 대전은 허탈
  5. 지역의대 교수들 "전공의를 대화 상대로 다가가야"
  1. 김광신 전 대전 중구청장, 재산축소 신고혐의 추가기소
  2. 전공의 사직사태 일주일 대전서 환자 이송지연 23건
  3. "글로컬대학 유치 반드시" 충남대·국립한밭대·대전시·정출연 등 28개기관 힘 모았다
  4. 예비소집 미응소 아동 현황 파악 손 놓은 대전교육청
  5. 김태흠 도지사, 윤 대통령에 "공공기관 드래프트제 줘야" 요구

헤드라인 뉴스


대전, 서산·아산 등 전국 31곳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지정

대전, 서산·아산 등 전국 31곳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지정

윤석열 정부의 지방주도 교육개혁인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으로 대전과 충남 서산, 아산 등 전국 31곳이 지정됐다. 대통령 직속 지방시대위원회와 교육부는 28일 오전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1차 지정 결과를 발표했다. 앞서 27일 오후 지방시대위원회는 5차 회의를 열고 교육부가 상정한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1차 지정안을 심의·의결했다.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은 교육정책과 지역정책 전문가로 구성된 교육발전특구위원회의 지정평가와 지방시대위원회 심의·의결을 거쳐 교육부 장관이 지정한다. 시범지역 1차 공모(2023년 12월 11일~2024년..

“한화 더 높은 곳으로 갈 것” `가을 야구` 목표 드러낸 류현진
“한화 더 높은 곳으로 갈 것” '가을 야구' 목표 드러낸 류현진

한화 이글스 개막전 선봉에 나설 류현진이 올해 포스트 시즌 진출에 대한 기대감을 불어넣었다. 류현진은 27일 일본 오키나와현 고친다 야구장에서 열린 팀 훈련에 참가한 뒤 취재진과 만나 몸 상태와 투구에 대한 자신감을 표현했다. 그는 "26일엔 23일 진행한 첫 불펜 투구 때보다 한 단계 올려 80% 정도 던졌다"며 "모든 구종을 시험해봤는데 제구도 다 좋았던 것 같다"고 평했다. 이어 "투구 폼과 몸도 잘 적응하고 있다"며 "개막전 등판 준비는 문제 없이 진행되고 있다"고 말했다. 컨디션에 무리가 없다면 류현진은 3월 23일 LG..

윤 대통령 “의사 증원 미룰 수 없다, 증원 반대 안돼”… 재차 강조
윤 대통령 “의사 증원 미룰 수 없다, 증원 반대 안돼”… 재차 강조

윤석열 대통령은 27일 “의사 2000명 증원은 더 이상 미룰 수 없다”며 강경 대응 방침을 재차 강조했다. ‘늘봄학교’와 관련해선 “범부처 지원본부 만들어 총력 지원에 나설 것”이라고 했다. 윤석열 대통령은 이날 오후 영빈관에서 의료 개혁과 2024년 늘봄학교 준비 등 2가지 안건 논의를 위해 제6차 중앙지방협력회의를 주재했다. 중앙지방협력회의 개최 후 전국 17개 시·도지사와 시·도 교육감이 처음으로 한자리에 모인 회의다. 윤 대통령은 의료개혁과 관련, “의대 정원 2000명 증원은 부족한 의사 수를 채우기 위한 최소한의 규모”..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태극기를 게양 합시다’ ‘태극기를 게양 합시다’

  • 봄 행락철 대비 전세버스 일제점검 봄 행락철 대비 전세버스 일제점검

  • 봄철 산불대비 ‘철저히’ 봄철 산불대비 ‘철저히’

  • 화훼농가는 이미 ‘봄꽃 활짝’ 화훼농가는 이미 ‘봄꽃 활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