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공 습관' 일상화 마법...자기계발 명상 캠프 눈길

  • 문화
  • 문화 일반

'성공 습관' 일상화 마법...자기계발 명상 캠프 눈길

전인교육센터, 2024년 7월 13일부터 베이직 캠프와 부스트 캠프 2개 코스로 대학생 맞이
대학과 기업·관공서 등을 통해 검증된 프로그램 적용...나쁜 습관 개선, 나만의 성공 습관 만든다

  • 승인 2024-06-16 12:41
  • 수정 2024-06-16 14:58
  • 이희택 기자이희택 기자
1
2024 자기계발 명상 캠프는 20대 대학생들을 위한 '성공 습관' 찾기란 새로운 길잡이 역할을 할 것이란 기대를 모은다. 사진=전인교육센터 제공.
2024년 뜨거운 여름은 어김없이 찾아오고 있고, 20대 대학생들은 의미 있는 방학 보내기 설계로 분주해질 때다. 이들의 대외 활동 키워드는 역시나 변함없이 '성공'에 있을까.

그렇다면 이 같은 목표를 실행할 첫 단추를 무엇으로 끼우는가가 중요해졌다. 전인교육센터(대표 김미진)가 야심차게 준비 중인 '자기계발 명상 캠프'는 또 다른 선택지가 될 수 있다.

이번 캠프는 '성공 습관'을 주제로 삼아 ▲나를 바로 세우는 성공 습관의 시작(7월 13일(토)~17일(수) 베이직 캠프) ▲성공 습관이 나의 일상이 되는 마법(7월 13일(토)~20일(토) 부스트 캠프) 등 모두 2개 코스로 대학생 참가자를 맞이한다.

이미 검증된 캠프란 사실은 20년간 8000명의 대학생 참가, 12년간 319개 기업과 352개 관공서에 적용한 코칭 프로그램으로 뒷받침한다.



김미진 대표는 "구직자인 대학생부터 구인 그룹인 기업과 관공서, 일반 직장인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계층을 위한 맞춤 프로그램을 운영해왔다"며 "전인교육센터의 차별화된 프로그램을 통해 나만의 성공 습관을 만들어가도록 도울 것"이라고 강조했다.

실제 캠프 프로그램은 반복되는 나쁜 습관을 개선하고 매일 성장하고 나아가는 내가 되며, 여름방학을 가치 있는 시간으로 만들어 가도록 뒷받침한다.

이를 위해 무한 잠재력 깨우기와 장점 발견(김미진 대표, 인적자원개발 컨설턴트), 인생의 핵심 가치 찾기와 내 삶 돌아보기(신원일 22년 전문 강사), 두뇌 능력 끌어올리기(이덕주 카이스트 명예 교수, 전 NASA 연구원), 한계 끌어올리기(문성준 전 국가대표 코치), 자유롭게 생각하며 새로운 길 개척하기(이항우 전 김완선·인순이 퍼포먼스 디렉터) 등의 콘셉트 프로그램을 녹여낸다.

성공 습관 컨설팅과 자기계발 로드맵은 '사전 컨설팅 단계', 집중 명상과 자기계발 워크숍, 명사 특강, 다이어리 작성은 '캠프 기간', 성공 습관 챌린지와 온라인 명상 클래스는 '캠프 이후 단계'에 적용하는 세부 내용들이다.

보다 자세한 사항과 참가 신청은 자기계발 명상캠프 홈페이지(http://meditationuniv.org)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세종=이희택 기자 press2006@

대캠
주요 프로그램과 강사진. 사진=전인교육센터 제공.
기업 면면
12년 간 코칭 프로그램에 참여한 주요 기업과 관공서 면면. 사진=전인교육센터 제공.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공주시, '산성시장 밤마실 야시장' 특별행사 진행
  2. 천안시, 지역특화형 '환경교육 시범 마을' 모집
  3. 천안시, 악성민원 대응 교육 실시
  4. 천안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온라인 도박 중독 예방 사업 운영
  5. 0시 축제 홍보 위해 전국투어 나선 대전빵차
  1. ‘머드에 빠지다’…보령머드축제 개막
  2. 아산시 배방읍, 탄소중립 협약 적극 추진
  3. 아산시 탕정면행복키움단, 복지 증진 후원협약 체결
  4. 아산시, 농산물가공제품 기술 이전 박차
  5. 아산시 송악농협, '찾아가는 조합원 교육' 실시

헤드라인 뉴스


스벅 로스터리 입점 추진… 대전 옛 부청사 활용하나

스벅 로스터리 입점 추진… 대전 옛 부청사 활용하나

이장우 대전시장이 미국 출장 중 제안한 스타벅스 리저브 로스터리(이하 로스터리) 대전 유치가 속도를 내면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다만, 스타벅스 리저브 로스터리 입주 제안 공간인 옛 대전부청사 활용에 대한 다각적인 시민 의견 수렴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온다. 대전시는 이번주 스타벅스 코리아 측과 관련 협의를 진행할 계획이다. 노기수 대전시 문화예술관광국장은 18일 대전시의회 제280회 임시회 행장자치위원회에서 협의 진척도를 묻는 이병철 의원(국민의힘·서구4) 질문에 "(해외순방 중)스타벅스 시애틀 본사에 제안했으며, 이후 별도..

비 그치니 폭염 기승… 당분간 체감온도 33도 이상 찜통더위
비 그치니 폭염 기승… 당분간 체감온도 33도 이상 찜통더위

장맛비는 잦아들었지만, 당분간 폭염이 찾아와 기승을 부릴 것으로 예상된다. 21일 기상청에 따르면, 당분간 대전·세종·충남 내륙을 중심으로 최고체감온도가 33도 이상으로 올라 매우 무덥겠다. 체감온도는 기온에 습도의 영향이 더해져 사람이 느끼는 더위를 정량적으로 나타낸 온도다. 밤사이 최저기온이 25도 이상 유지되는 열대야 현상도 이어지겠다. 22일 아침 최저기온은 대전 25도.세종 25도.홍성 26도 등 24~26도, 낮 최고기온은 대전 32도.세종 32도.홍성 31도 등 29~32도가 되겠다. 23일 아침 최저기온은 대전 25도..

대전예지중고 운영 예지재단 파산 선고… 미복직 교사들 신청 받아들여져
대전예지중고 운영 예지재단 파산 선고… 미복직 교사들 신청 받아들여져

대전예지중고 재단법인 예지재단이 법원으로부터 파산 선고를 받아 더 이상 학교 운영을 할 수 없게 됐다. 부당해고 판정을 받은 교사들이 복직과 미지급 임금 등을 요구했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자 파산을 신청한 결과다. 대전교육청은 재학생 피해 최소화를 위한 방안을 찾겠다는 입장이다. 21일 대전교육청·법조계 등에 따르면 19일 대전지법이 예지재단 파산을 선고했다. 파산 신청자는 예지중고 전직 교사 12명으로 부당해고 판정 후 복직과 임금 지급을 요구했던 이들이다. 지속된 요구에도 재단이 이를 받아들이지 않자 재단 파산을 신청했고 법원이 이..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머드에 빠지다’…보령머드축제 개막 ‘머드에 빠지다’…보령머드축제 개막

  • 0시 축제 홍보 위해 전국투어 나선 대전빵차 0시 축제 홍보 위해 전국투어 나선 대전빵차

  • 폭우에 치솟는 채솟값…밥상물가 ‘비상’ 폭우에 치솟는 채솟값…밥상물가 ‘비상’

  • 유등교 찾은 이상민 행안부 장관 유등교 찾은 이상민 행안부 장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