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 18℃
  • 세종 15℃
  • 충북 17℃
  • 천안 15℃
  • 계룡 16℃
  • 공주 15℃
  • 논산 16℃
  • 당진 15℃
  • 보령 15℃
  • 서산 14℃
  • 아산 17℃
  • 금산 13℃
  • 부여 14℃
  • 서천 16℃
  • 예산 15℃
  • 청양 14℃
  • 태안 17℃
  • 홍성 17℃
실시간 치타속보
  >   사회/교육 >   사건/사고
[영상]마약계 형사들에게 양귀비 쌈 채소 내놓은 간 큰 식당(?)
       
입력 : 2017-04-20 18:07   수정 : 2017-04-20 18:08
joongdo.kr/pq?201704203850
점심 먹으러 간 식당에서 마약 재료를 발견한 황당한 사연이 경찰청 유튜브(폴인러브)에 공개됐다. 사건이 일어난 곳은 지난 17일 전남지방경찰청 인근의 식당. 전남경찰청 소속 마약계 형사들은 평소와 다름없이 식당이 들러 제육볶음을 시켰다.

제육볶음에는 으레 쌈 채소가 같이 나오는 법! 그런데 채소 속에서 무엇인가 낯설지 않은 느낌의 푸른 잎을 발견한다. 이상한 기운이 들었던 형사들은 잎을 수거해 국립과학수사연구소에 감정을 의뢰했고 결과 ‘양귀비’라는 충격적인 사실을 알게 된 것이다.



▲ 경찰청 폴인러브 영상 캡처
▲ 경찰청 폴인러브 영상 캡처


형사들은 다시 식당을 찾아가 업주에게 채소 속 양귀비가 있다는 사실을 알리고 텃밭에 심어져 있던 양귀비를 모두 압수했다.

전남지방경찰청은 “일부 농촌 어르신들이 몸에 좋다는 속설마나 믿고 식용이나 상비약으로 재배하는 경우가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영상:유튜브 경찰청(폴인러브)
기사입력 : 2017-04-20 18:07           <금상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네티즌 의견 * 의견쓰기 300자까지 가능하며, 로그인을 하지 않아도 쓰실 수 있습니다.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운영자 원칙]
* 영문으로만 작성된 제목삭제 될 수 있습니다.
작 성 자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보안문자
 
포토뉴스 더보기
온라인 뉴스룸 더 많은 콘텐츠 보기
멀티미디어 영상 더보기
[문화살롱 석가헌]바이올리니스트 김경진의 챠르디쉬(Czarda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