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JDTV > 여의도 & 지역정가

[영상링크]더민주 한정애 "자한당 인공기 달력 항의, 초등학생보다도 못한 이성을 잃어버린 일, 부끄럽다"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01-04 13:26 수정 2018-01-04 14:09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더불어민주당이 지난3일 우리은행 본점에서 진행한 인공기 달력 항의 집회에 대해 “다 큰 어른들이 새해 벽두부터 초등학생보다도 못한, 이성을 잃어버린 일은 정말 부끄럽다는 생각이 든다”고 비판했다. 

 

더민주 한정애 "자한당 인공기 달력 항의, 초등학생보다도 못한 이성을 잃어버린 일, 부끄럽다 ->영상 바로가기 클릭<-"

 

 

상단바로가기 클릭하면 영상페이지로 넘어갑니다.

 

정애
더불어민주당 제5조정위원장(유튜브 더불어민주당 캡처)

 

4일 열린 더불어민주당 제73차 정책조정회의 모두발언에서 한정애 제5정조위원장은 “초등학생들에게 대한민국 그리고 통일 그것이 어떤 의미를 지니는지, 그것에 대해서 그림으로 표현을 해보라고 하고, 그것에 대해 작품성을 인정해서 상을 주는 것에 대해서 다 큰 어른들이 새해 벽두부터 초등학생보다도 못한, 이성을 잃어버린 일은 정말 부끄럽다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한 위원장은 박근혜 정부 때 있었던 정부가 주최한 공모전 작품을 들어보이며 “박근혜 정부부터 인공기에 대해서 사전에 계획적으로 주입식 교육을 했다는 말인 것” 이라며 “그것을 자인하시고, 박근혜 정부가 잘못 교육한 것이 있다고 하면 먼저 사과하는 것이 맞다”고 주장했다.

 

 

주옥순 엄마부대 대표에 대해선 “위안부 관련해서 한일 합의를 강제적으로 받아드려야 한다고 위안부 할머니들 가슴에 못을 박는 행위까지 했던 분”이라며 “본인들이 했던 것에 대해서 한 번쯤 돌아보시고, 사과를 할 것은 사과를 하고, 잘못한 것에 대해서 정리하시고 주장을 하시는 것이 맞지 않나 싶다. 이성을 찾으시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말씀드렸다“고 강조했다.

 

 

한편 3일 서울 중구 우리은행 본점 앞에서는 우리은행에서 제작해서 배포한 2018년도 달력에 인공기가 표현 된 점에 대해 자유한국당 중앙직능위원회 주최로 항의 집회가 있었다. 이날 집회에는 김재경 의원, 이종명 의원을 비롯해 자유한국당의 디지털소통부위원장 겸 엄마부대 주옥순 대표 등 50여명 정도가 참석했다.

 

 

 

 

금상진 기자.  

   이 기사에 댓글달기

포토뉴스

  • 영산홍과 봄비 영산홍과 봄비

  • 우산 빗물제거기 사용하는 시민 우산 빗물제거기 사용하는 시민

  • 이완구, “오늘은 제 얘기 안합니다” 이완구, “오늘은 제 얘기 안합니다”

  • 도포와 유건 쓰고 ‘찰칵’ 도포와 유건 쓰고 ‘찰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