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국회/정당

이장우 "曺 법무부 장관 임명 민주주의 대한 폭거·도전" 힐난

"국민 어렵다고 하는데…文정권 위선적 행태 도 넘어"
대전역 임명철회 촉구 1인시위 한국당 연휴기간 지속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9-12 09:24 수정 2019-09-12 09:24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untitled
자유한국당 대전시당위원장인 이장우 의원(대전동구)은 "각종 의혹의 중심에 있는 조국을 법무부장관으로 임명하는 것은 민주주의 대한 폭거이며 도전이다"고 주장했다.

12일 이 의원에 따르면 전날 오전 대전역에서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철회 촉구 1인시위를 하면서 "문재인 정권의 위선적 행태가 도를 넘었다"며 이같이 힐난했다.

그는 이어 "추석을 맞아 고향을 오가는 귀성객들에게 응당 인사를 해야 함에도 불구하고,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 등 문재인 정권의 민주주의 유린 행태를 더 이상 묵과할 수 없어 무거운 마음으로 1인 시위를 진행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국민들은 먹고살기 어렵다고 하는데, 오로지 자기 사람 심기에만 열을 올리는 문재인 정권은 강력한 국민적 저항에 직면할 것"이라며 "대한민국은 문재인정권 출범 이후 경제와 안보는 물론이고 사회 곳곳의 부조리가 셀 수 없이 발생하고 있다."며, "국민과 함께 위기의 대한민국을 구하고자 문재인 정권에 맞서 싸우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한국당 대전시당은 추석연휴 기간에도 대전역과 터미널 등 대전지역 곳곳에서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 철회를 촉구하는 1인 시위를 진행 할 예정이다.
강제일 기자 kangjeil@

포토뉴스

  • 대전시, 공공교통 환경주간 기념식 개최 대전시, 공공교통 환경주간 기념식 개최

  •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의 임명을 철회하라’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의 임명을 철회하라’

  • 김경철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 인사청문회 김경철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 인사청문회

  • 효의 의미 되새기는 세족식 효의 의미 되새기는 세족식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