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충북

충주시의회, 17일까지 2020년 예산안처리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19-12-09 13:25 수정 2019-12-09 13:2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충주시의회(의장 허영옥)가 제240회 정례회에서 2020년도 예산안을 9일부터 17일까지 처리한다.

특히, 1조606억원 규모의 2020년 세입세출예산안을 심사하기 위해 각 의원들은 막중한 책임감을 가지고 예산심사에 임할 예정이다.

2019년을 마무리하고 2020년의 기반을 다져야 할 이번 정례회에서 시의회는 시민을 대표하는 대의기관으로서 초심을 잃지 않고 집행부에 대한 견제와 감시 역할을 충실히 하면서 2020년도 주요 시책들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시민의 동반자로서 한목소리를 내고자 소통과 화합으로 시정이 올바른 방향으로 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내년에는 ▲수소경제와 바이오헬스 산업 육성을 통한 중부내륙권 신산업도시 완성 ▲풍요로운 일상을 위한 생활 SOC 확대 조성 ▲시정의 투명성과 공정성을 바탕으로 사회적 약자와 미래세대에 투자 ▲도시의 활력과 풍요로운 시민의 삶을 위한 관광활성화 이룩 ▲젊고 건강한 농촌생활 기반 마련 등으로 인한 예산 1조원 시대를 맞이하면서, 시의회에서는 지금을 충주시 발전의 중대한 기점이라고 인식하고 예산안 처리에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허영옥 의장은 "올해 충주시의회와 충주시는 시민과의 소통을 최우선으로 하면서 중부내륙권 신산업도시로의 지역 발전과 사회적 약자 보호와 다수 시민의 혜택 등 시정발전을 위한 동반자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하고자 했다"며, "다가오는 경자년 새해에도 충주시 발전을 위한 모든 예산이 가치 있게 쓰일 수 있도록 집행부와 협력하여 예산안 처리에 신중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포토뉴스

  • 절기상 우수(雨水)…봄꽃으로 가득한 양묘장 절기상 우수(雨水)…봄꽃으로 가득한 양묘장

  • ‘코로나19의 외부 유입을 막아라’ ‘코로나19의 외부 유입을 막아라’

  • 지역사회 감염 막기 위해 열화상 카메라 설치된 대전역 지역사회 감염 막기 위해 열화상 카메라 설치된 대전역

  • 제15기 중도일보 독자권익위원회 정례회의 제15기 중도일보 독자권익위원회 정례회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