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강원

평창사과, 대한민국 과일산업대전 대상 수상

봉평면 백옥연, 사과부분 최고의 영예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19-12-15 15:55 수정 2019-12-15 15:5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clip20191215105242
수상자 백연옥(사진제공: 평창군)
강원 평창 사과가 13일부터 14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농림축산식품부가 주최하고 한국과수농협연합회가 주관하는 '2019 대한민국, 과일산업대전 대표 과일 선발대회' 에서 대상(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대상 수상의 영예는 봉평면 백옥연씨가 평창군 대표로 출품한 사과 부분 감홍 품종이 차지했다. 해당 대회는 심사위원들이 품목별 외관심사 60%, 계측심사 20%, 과원심사 20% 평가 결과 색택, 균일감, 식미, 당도, 경도, 과원 등 모든 분야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아 선정되었다.

백옥연씨는 해발 680~700m에서 8년째 사과를 재배하고 있으며, 1ha의 과원에 감홍, 부사, 아리수, 홍로 등 다양한 사과 품종을 재배하고 있으며, 평창군 농업인대학 사과 과정을 4년째 이수하고, GAP 인증 등 사과에 대한 뜨거운 열정을 쏟고 있다. 평창군은 사과 명품화를 위해 과원 조성, 생력화 작업기, 저온저장시설, 서리피해 방지시설, 포장재, 관정, 기타 농자재 등 2019년 6억6500만원의 보조사업을 지원하고 있으며 '20년은 9억7500만원의 보조사업 지원을 통하여 점차 사과 부분의 확대에 기여하고 있다.

이만수 농업기술센터소장은"대한민국 과일산업대전을 통하여 평창 사과의 우수성을 알릴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되었다"며 "앞으로도 평창 사과의 명품화를 위하여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평창=한상안 기자 dhlfyd@





포토뉴스

  • 한복 곱게 차려입고 세배하는 어린이들 한복 곱게 차려입고 세배하는 어린이들

  • 설 구호품 나르는 대한적십자사 대전·세종지사 자원봉사자들 설 구호품 나르는 대한적십자사 대전·세종지사 자원봉사자들

  • 설 앞두고 전통시장 찾은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설 앞두고 전통시장 찾은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 한국기계연구원, 사람 손가락의 움직임과 구조를 모사한 로봇 손 개발 한국기계연구원, 사람 손가락의 움직임과 구조를 모사한 로봇 손 개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