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금산군

제빵기업 ㈜다우엠에스 인삼약초특화농공단지 입주

35억원 투입 공장설립, 일자리 25명 고용창출 기대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14 16:22 수정 2020-02-14 16:2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인삼약초농공단지 (주)다우엠에스 유치


제과·제빵 기업 (주)다우엠에스가 금산인삼약초특화농공단지에 둥지를 틀었다.

(주)다우엠에스는 약초농공단지에 먼저 입주한 (주)다우에프에스와는 부부기업이다.

금산군은 제과·제빵기업인 (주)다우에프에스에 이어 부부기업인 (주)다우엠에스와 금산인삼약초특화농공단지 입주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다우엠에스는 빵류, 과자류를 생산하는 업체로 홈플러스, 전국 편의점을 비롯한 여러 대기업에 제품을 납품하고 있는 업체다.

먼저 인삼약초특화농공단지에 입주한 ㈜다우에프에스와 집적화를 통한 생산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입주결정을 내렸다.

㈜다우엠에스는 오는 2025년까지 인삼약초특화농공단지 내 2132.9㎡ 부지에 35억원을 투자해 제조공장을 신설하고 25여명을 고용할 예정이다.

문정우 군수는 "친환경 무공해 강소기업 유치활동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 고용증진 효과를 기대하고 투자기업에 가능한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우량기업 유치를 위해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금산=송오용 기자 ccmsoy@

포토뉴스

  • 대전 중앙로지하상가 긴급 방역작업 실시 대전 중앙로지하상가 긴급 방역작업 실시

  • ‘대전도 뚫렸다’ 확진자가 방문한 상가 방역 실시 ‘대전도 뚫렸다’ 확진자가 방문한 상가 방역 실시

  •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에 긴장감 감도는 대전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에 긴장감 감도는 대전

  • 대전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브리핑하는 허태정 대전시장 대전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브리핑하는 허태정 대전시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