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충북

충북도, ‘글로벌 시험인증 클러스터 조성’ 본격 시동

6개 시험인증기관, 한국표준협회 등 기관장 간담회 개최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23 10:02 수정 2020-02-23 10:0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충북도가 '글로벌 시험인증 클러스터' 조성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도는 지난 21일 이시종 지사를 주재로 충북혁신도시(진천·음성군) 중심으로 시험인증산업 발전을 모색하기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는 FITI시험연구원,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 한국산업기술시험원, 한국조명ICT연구원, 한국의류시험연구원 등 6개 시험인증기관과 한국표준협회 등이 참여한 가운데 충북테크노파크가 기획 중인 '글로벌 시험인증 클러스터 조성'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다양한 의견을 공유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간담회 참석자들은 "시험인증산업은 미래 고부가가치 신산업으로 육성할 가치를 가진 산업"이라고 입을 모으며 인증산업 활성화를 위한 방안과 성공적인 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다양한 전략을 제시했다.

이 지사는 "충북은 청주국제공항과 KTX오송역을 기반으로 전국 어디서든 2시간 이내 접근이 가능한 물류의 중심이고, 특히 혁신도시는 국가기술표준원 등 11개 공공기관과 자동차연비센터, 기후환경실증센터 등 10개 연구기관이 집적화돼 있다"며 "글로벌 시험인증클러스터 구축의 최적지로 평가받는다"고 말했다.

도 관계자는 "시험인증클러스터 구축사업은 최근 일본의 수출규제, 미중 무역분쟁, 중국의 코로나감염증 확산에서 나타난 소재부품장비의 국산화 대체를 위해 반드시 선점해야 할 분야"라며 "내실 있는 실행계획을 수립해 충북경제 4%를 견인하는 무중물이 되도록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청주=오상우 기자 oswso@

포토뉴스

  • 사상 초유의 온라인 개학 사흘 앞으로…온라인 수업 준비에 ‘분주’ 사상 초유의 온라인 개학 사흘 앞으로…온라인 수업 준비에 ‘분주’

  •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대전 유성구갑 후보자 토론회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대전 유성구갑 후보자 토론회

  • 토론회 갖는 대전 유성구갑 장동혁, 조승래 후보 토론회 갖는 대전 유성구갑 장동혁, 조승래 후보

  • 대전형 긴급재난생계지원 접수 시작…몰려든 신청자 대전형 긴급재난생계지원 접수 시작…몰려든 신청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