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교 원어민 강사' SNS에 한국인 비하글 논란

'대학교 원어민 강사' SNS에 한국인 비하글 논란

관련대학 사표처리 방침

  • 승인 2012-08-13 18:49
  • 신문게재 2012-08-14 5면
  • 배문숙 기자배문숙 기자

대전의 A대학 원어민 강사 M씨가 개인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한국인 비하글과 동영상을 올려 물의를 빚고 있다.

M씨는 지난달 개인 페이스북에 강의 수강생으로 추정되는 학생들의 단체 사진을 게재, 사진 속 인물들의 표정을 똑같이 수정해 놓고 '쌍둥이 남자 형제를 찾아라', '사진 속 여학생은 몇 명인가?' 등 한국 사람의 얼굴을 비하하는 질문을 올렸다.

이 질문의 댓글을 단 또 다른 원어민 강사는 “김치랜드 이곳 나의 학생을 상기시켜 준다”고 맞장구를 쳤다. 또한 M 강사는 서양 남자에게 호의적인 한국 여성을 풍자하는 동영상, 한국 여성과의 데이트 후 일반적으로 일어나는 에피소드 동영상, 한국 음식을 강요하는 한국 사람을 풍자하는 동영상 등 한국인을 비하하는 동영상들을 링크했다.

대학 관계자는 “M 강사에 대한 사실을 인지한 후, 관련 글을 삭제요청했다”며 “M 강사는 조만간 사표 수리 처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A 대학은 자격 조건(학위) 해당자에 한해 면접과정을 거치고 범죄증명서 제출 등의 과정을 통해 강사를 선발하고 있다./배문숙 기자 moons@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새책] 부재의 공백을 채운 불안의 감각… '실패한 여름휴가'
  2. [새책] 타인의 삶을 이해하며 자신의 언어를 찾아가는 소년 여정… '내가 말하고 있잖아'
  3. [날씨] 오후까지 계속 된 비… 내일 오후부터 재차 비소식
  4. 충주시 활옥동굴, 폐광의 변신
  5. 6월 소비자 불만 가장 많은 품목은 '선풍기'
  1. [영상]같은 환경에서도 다르게 나온 감염자수! 어떻게 이런 결과가?
  2. [영상]대전 서구에서 즐기는 X-스포츠 롱보드! 샘머리 공원으로 오세요
  3. [날씨] 낮 최고 31도… 오후 6시부터는 다시 소나기 소식
  4. 코로나 확진자 1200만시대, 국가별 확진자 순위에서 사라진 대한민국?
  5. 분양가 조정권고 받은 천안 성성레이크사이드 숨고르기 돌입하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