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마토 전립선암·양배추 유방암 막는다? 채소·과일만 잘 먹어도 암예방

토마토 전립선암·양배추 유방암 막는다? 채소·과일만 잘 먹어도 암예방

  • 승인 2016-08-24 13:00
  • 연선우 기자연선우 기자

요즘 즐겨먹는 ‘포도’가 발암물질의 활성을 억제하고 항암효과가 있다는 사실 혹시 알고 계신가요?

암환자 100만명 시대, 암 발생 원인의 20~30%는 잘못된 식생활 및 영양 불균형에서 시작됩니다. 평소에 맵고 짜고 자극적인 음식을 멀리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암을 예방할 수 있는 음식 섭취도 아주 중요하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 

암을 예방하는 효과가 있는 성분에는 황산화영양소, 식물생리활성물질, 식이섬유 등이 있는데 우리가 흔히 먹는 채소과 과일에는 이러한 필수 성분이 다량 함유 돼 있습니다.



국가암정보센터에서 안내하는 암 예방 식품 및 영양성분에 대해 좀 더 알아볼까요.

먼저 암예방 성분이 있는 '항산화제'는 신체 내 생생된 활성산소를 제거하고 발암물질의 작용을 억제 해 세포 및 DNA의 손상을 예방하는 작용을 합니다. 유방암과 폐암에는 비타민E 함유량이 많은 아몬드, 호두, 고구마 등이 좋고, 라이코펜(Lycopene)을 함유하고 있는 토마토, 수박, 살구, 포도 등은 전립선암과 심장병을 예방해줍니다. 또 쌀, 밀가구, 닭, 생선 등은 암세포가 종양으로 발전되는 것을 저지합니다.

우리에게 다소 생소한 '식물생리활성물질' 즉 '파이토케미칼(Phytochemical)'은 식물에 미량으로 함유 돼 있는데, 신체내에서 항산화작용, 해독작용, 면역기능 증진, 박테리아나 바이러스를 죽이는 작용을 합니다. ‘설포라펜’의 성분이 있는 배추와 브로콜리, 케일, 양배추 등 유방암 예방과 대장암 위험도를 감소시키며, 오렌지, 자몽, 귤, 레몬 등은 폐 보호 및 암 예방 에 좋습니다.
 
마지막으로 ‘식이섬유’는 장의 운동량을 증가시켜 변비를 예방하고 발암물질의 배설을 촉진시켜 암을 예방해 줍니다. 식이섬유가 풍부한 식품으로는 밀제품, 현미, 호밀, 사과, 바나나, 감귤류, 보리, 강낭콩 등이 있습니다.

영양보충제보다는 채소와 과일일 섭취했때 예방효과는 커진다고 하죠. 제철 과일과 채소를 적절히 활용해 건강한 식단을 만들어 보는건 어떨까요. /연선우 기자


[관련기사] 암환자 100만명 시대… 암 예방 생활수칙 '이것만' 지켜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단재 신채호 선생 대전 최초 추모제 '내의연결사심' 숭고한 뜻 새겼다
  2. 황선홍, FA컵 첫 승 했지만 가야할 길 멀다. 서울과는 만나고 싶어
  3. 시티즌, FA컵 첫 경기서 춘천에 3-0대승! 3라운드 진출
  4. [오늘날씨] 6월 7일(일) 전국 맑고 무더위, 낮 최고 32도... “자외선 차단 꼭 하세요”
  5. 천안서 계모에 의해 가방서 숨진 9살 추모 이어져
  1. 대전하나시티즌 춘천에 3-0대승! FA컵 3라운드 진출
  2. [날씨] 아침 '안개'·오후엔 '폭염' 주의보… 체감기온 31~33도
  3. [주간날씨 예보] 월·화 '폭염특보' 예상… 수요일부턴 비소식 가능성
  4. 성남시 코로나 확진자, 업무차 대전 방문 '대전시 감염차단 즉각조치'
  5. 아산시, ㈜톱텍과 150억원 규모 마스크 생산 투자 MOU 체결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