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로큰브레인, 국내 최초 VR 드로잉 퍼포먼스로 주목

브로큰브레인, 국내 최초 VR 드로잉 퍼포먼스로 주목

4차산업혁명 VR 기술과 미술이 만난 콘텐츠 공연 선보여

  • 승인 2018-07-09 16:39
  • 봉원종 기자봉원종 기자

JD

 

4차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하는 가상현실(VR, Virtual Reality) 기술과 미술이 만난 ‘VR 드로잉 퍼포먼스’가 새롭게 주목받고 있다. 가상현실 속 3D로 구현되는 아티스트의 시점을 대형 스크린을 통해 공유하며 기존에 볼 수 없었던 색다를 볼거리를 제공한다는 점에서 독특한 감성과 시각적 효과를 전해주는 매개체가 되고 있는 것.

 

VR 드로잉 퍼포먼스는 시나리오, 키워드, 콘셉트에 따른 맞춤형 공연이 가능하고, 음악, 댄스 등 다양한 예술 분야와 접목이 용이하며, 또 비언어적 공연으로 언어의 한계를 뛰어넘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국내 최초로 VR 드로잉 퍼포먼스를 전문으로 하는 기업 ‘브로큰브레인’은 한국만의 정서, 문화, 유적 등 다양한 주제의 퍼포먼스와 뛰어난 가성비로 다양한 공연에서 러브콜을 받고 있다.

 

실제로 브로큰브레인의 VR 드로잉 퍼포먼스는 3D 모델링을 기반으로 한 콘텐츠 제작이 아닌 아티스트의 손을 통한 드로잉을 기반으로 구현하는 형태로, 기존 모델링 기반 VR 콘텐츠 대비 최대 1/2까지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또 한 번 제작된 콘텐츠에 대해 무한 반복 공연이 가능하고, 체험 행사존 운영까지 가능해 매우 경제적이다.

 

VR장비의 최대 단점으로 지적되는 HMD(Head Mounted Display)를 착용하지 않고도 즐길 수 있다는 것도 강점이다.

 

인적 자원도 훌륭하다. 국내 최초 VR 아티스트인 염동균 작가가 브로큰브레인의 메인 아티스트로 활동하고 있는 것.

 

브로큰브레인은 이같은 경쟁력을 바탕으로 지난 해 모터쇼 시장에서 국내외 4개 자동차 회사로부터 동시 러브콜을 받고, DHL, 인텔, 델타항공 등 외국계 회사가 주관하는 공연을 다수 진행하며 주목을 받고 있다.

 

또한 해외 영화사를 통해서도 검증된 VR 드로잉 퍼포먼스는 특히 외국인 대상 행사 및 현장 호응을 높이는데도 최적화된 공연 콘텐츠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와 함께 브로큰브레인은 VR 드로잉 퍼포먼스를 통해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함으로써 고객들의 만족도를 높이고, 아시아를 넘어 전 세계적으로 어필할 수 있는 새로운 문화 콘텐츠를 조성한다는 점, 무엇보다 4차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하는 기업으로서의 영향력을 미칠 수 있다는 점에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브로큰브레인은 서울시 우수 강소기업 집중 육성을 위해 서울시와 SBA(서울산업진흥원)이 공동으로 선정하는 하이서울브랜드에 선정면서 기업의 경쟁력과 미래가치를 또 한 번 입증했다. / 봉원종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나의 노래] 냇 킹 콜의 '퀴사스 퀴사스 퀴사스'
  2. 대전경찰청 "시험장까지 안전하게" 수능 특별교통관리
  3. 대전 선화파출소 대전여상 인근으로 이전
  4. 대전문인협회 겨울축제 언택트로… 제3회 금남문학상 옥빈 시인 선정
  5. 영화 '대전블루스' 오늘부터 씨네인디U에서 상영
  1. 전국적 규모 후원단체가 이주민 여성에게 후원 요구?
  2. 신진서 9단, 박정환 9단에 남해 슈퍼매치 6연승
  3. 충주시, 12월 1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
  4. [속보] 대전 코로나19 3명 추가 확진…누적 507명
  5. [날씨] 당분간 오전 영하기온 계속… 한낮에도 강한 바람에 쌀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