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유역환경청, 오염물질 배출 사업장 8곳서 13건 위반 '적발'

금강유역환경청, 오염물질 배출 사업장 8곳서 13건 위반 '적발'

  • 승인 2018-09-28 10:01
  • 수정 2018-09-28 10:01
  • 방원기 기자방원기 기자
금강유역환경청 로고 레알 이걸로 써야함
금강유역환경청은 오염물질을 다량으로 배출하는 사업장을 대상으로 통합점검을 진행한 결과 8곳에서 13건의 위반사항을 적발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지난 3~7일 환경감시단과 환경관리과, 화학안전관리단이 대기와 수질, 폐기물, 화학물질을 취급하는 10곳을 점검했다.

이들은 배출시설·방지시설 허가와 정상가동 여부, 폐기물 처리계획 확인, 인·허가 사항의 이행여부, 화학물질 허가, 변경허가(신고) 적정 및 허가조건 준수여부 등을 점검했다.

그 결과 대기 방지시설 훼손·방치, 대기(수질) 배출시설 변경신고 미이행, 폐기물 부적정 보관 등 대기 4건, 수질 6건, 폐기물 3건 등의 위반사항에 대해 과태료 13건, 행정처분 10건을 처분했다.

김동진 금강유역환경청장은 "80%의 사업장에서 위반사항이 적발된 것은 심각한 문제이고, 기업의 자발적 개선노력과 지속적 관심이 요구된다"며 "이러한 사업장에 대한 관리를 한층 더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방원기 기자 bang@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체육계, 코로나19 연기된 소년체전 9월 개최 고민
  2. 징계없이 사퇴한 대전문화재단 대표… 대전시 봐주기 논란
  3. [새책] 남해가 쓰고 시인이 받아적은 시편들…'남해, 바다를 걷다'
  4. 한화이글스, 홈 3연전 ‘호국보훈 시리즈’ 진행
  5. [오늘날씨] 6월 4일(목) 전국 한낮 무더위, 대구 35도까지 “폭염 수준까지 올라요”
  1. [영상]대전하나시티즌 키다리 아저씨(?)의 인터뷰 중독
  2. 현충원 주변 도로 임시버스전용차로 운영한다
  3. 대전 유성 구즉초 등교길에 장송곡... 학부모들 “해도 너무하다”
  4. [날씨] 전국적 폭염주의보 시작… 대전·세종·충남 낮 최고기온 31도
  5. [대전기록프로젝트] 뼈대 드러내는 소제동, 깊어지는 원주민의 한숨

실시간 주요뉴스